"실레시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16 바이트 추가됨 ,  9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여러 민족이 뒤섞여 살았고, 석탄 등의 자원이 풍부하여 이 지역의 귀속을 두고 다툼이 잦았다. [[중세 시대]]에 실레시아는 [[피아스트]]의 [[공국]] 이었으며, 이후 14세기에 [[신성로마제국]] 내 [[보헤미아]]의 통치를 받았고, 1526년에는 [[오스트리아]] [[합스부르크 왕조]]의 지배하로 넘어갔다
 
1742년에 실레시아의 대부분이 [[오스트리아 왕위 계승 전쟁]]의 결과로 [[프로이센 왕국]]의 [[프로이센의 프리드리히 2세|프리드리히 2세]]의 소유로 넘어갔다. [[프로이센]]에 넘어간 지역은 이후 [[프로이센]]의 슐레지엔 주가 되었다. 오스트리아에 넘어간 지역에는 상실레시아-하실레시아 공국([[오스트리아령 실레시아]])이 수립되었다.
 
[[제1차 세계 대전]] 이후에 이 지역의 북부는 폴란드에 귀속되었다. 나머지 지역도 [[독일]]이 [[제2차 세계대전]]에서 패한 후 폴란드로 넘어갔다. 현재 실레시아의 거의 대부분 지역은 폴란드에 속하며, 과거 [[오스트리아]]에 남아있던 일부 지역은 [[체코]]([[체코령 실레시아]])에 속한다.
익명 사용자

둘러보기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