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근 (수학): 두 판 사이의 차이

65 바이트 추가됨 ,  2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편집 요약 없음
태그: 2017 원본 편집
편집 요약 없음
방정식의 근은 서양권에서 root(뿌리)라 부르고, 동양권에서는 根(뿌리)라 부른다. 방정식의 개념이 정립된 근원은 그 방정식을 성립시키는 미지수의 값, '''근'''을 구하는 것이 목적인 것이라 방정식을 푸는 것을 '''근을 구하는 것'''이라고도 한다.
 
근은 함수와 그 함수에 y=0을 대입한 방정식의 관계를 보여주기도 한다. 함수 <math>y=f(x)</math>와 x축의 교점의 x좌표는 방정식<math>f(x) = 0</math>의 근이다. 예를 들어 <math>f(x) = x+9</math>라는 함수가 있을 때, 방정식 f(x)=0에 대하여,<math>f(-9)=0</math>이므로 -9는 이 함수와 x축의 교점의 x좌표이다.
 
근은 함수와 그 함수에 y=0을 대입한 방정식의 관계를 보여주기도 한다
함수 <math>y=f(x)</math>와 x축의 교점의 x좌표는 방정식<math>f(x) = 0</math>의 근이다. 예를 들어 <math>f(x) = x+9</math>라는 함수가 있을 때, 방정식 f(x)=0에 대하여,<math>f(-9)=0</math>이므로 -9는 이 함수와 x축의 교점의 x좌표이다.
 
위와 같이 일차방정식의 근은 x의 계수가 실수일때는 항상 실근을 가지기에 실수좌표계에서 일차함수와의 관계를 명료하게 나타내는데 유용하다. 그러나 이차방정식의 근은 x의 계수가 모두 실수임에도 불구하고 허근을 갖는 경우가 있어, 이 경우는 실수 좌표계에서 점으로 나타낼 수없다. 즉, 이차함수와 이차방정식의 관계를 명료하게 나타내는데 어렵다. 따라서 고등수학과정에서 이차함수와 이차방정식의 관계는 단순히 이차함수와 x축의 위치관계만 간단히 다루는것도 실수좌표계는 허수를 점으로 표현할 수 없다는 이유에서이다. 방정식의 근은 복소수의 범위에 국한되지않고 매우 넓을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줄 수 있는 증거이기도하다.
== 근의 공식 ==
1차부터 4차까지의 다항식은 사칙 연산과 [[제곱근]]만 쓰는 일반화된 식으로 근을 표현할 수 있는데, 이를 '''근의 공식'''이라 하며 특히 [[이차 방정식]]의 <math>\textstyle x = \frac{-b \pm \sqrt{b^2-4ac}}{2a}</math>가 대표적이다. 5차 이상의 다항식은 [[w:Abel–Ruffini theorem|아벨-루피니 정리]]에 의해 일반적인 대수적 근의 공식이 존재하지 않음이 알려져 있다. 다만, 타원함수 등의 초월함수를 이용하면 5차 이상의 방정식도 근의 공식을 만들 수 있다.
 
 
== 함께 보기 ==
* [[제곱근]]
* [[이차방정식]]
* [[극점 (복소해석학)|극점]]
 
== 각주 ==
{{각주}}
 
== 외부 링크 ==
* {{MathWorld |title=Root |urlname=Root}}
 
[[분류:초등 수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