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알코올 의존증"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07 바이트 제거됨 ,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파일:Frédéric Christol - L'Alcool ! Voilà l'ennemi.jpg|thumb|알콜 중독 경고 포스터, 1910년 프랑스]]
'''알코올 의존증'''(alcoholism)은 정신 질환으로 [[술]]과 같은 [[알코올]] 음료에 [[의존증]]이 있어 정상적인 사회 생활에 어려움이 있는 상태를 말한다. 알콜 의존증은 의학적으로 매우 심각한 [[질병]]으로 취급된다. 19세기와 20세기에는 흔히 '''알코올 중독'''이라 불렸다. 알코올 의존증 상태가 심각한 경우에는 [[알코올 중독]]자(별명 : 술쟁이)"라고 한다.
 
알코올 의존의 증세로는 심리적으로 알코올에 의존해야만 행복감, 고양감을 느끼는 것으로 인해, 예측불가능한 행동, 의식불명과 의식 상태를 오감, 의식불명 또는 반불명 상태에서의 [[구토]], [[발작]], 산소 부족으로 인한 피부색 변화 등이 있다. 이런 증세를 일반적으로 "술이 취했다"라고도 한다. 즉 술이 취했다는 것이 곧 경미한 상태의 알코올 의존 상태에 있는 것을 의미한다.
 
== 원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