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으로 건너뛰기

"애덤 스미스"의 두 판 사이의 차이

4 바이트 추가됨 ,  4년 전
잔글
잔글 (→‎생애)
태그: 2017 원본 편집
14살에 [[글래스고 대학교]]에 입학하여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친구였던 [[프랜시스 허치슨]]으로부터 윤리철학을 공부하였다. [[1740년]] [[옥스퍼드 대학]]에 장학생으로 입학하였으나 옥스퍼드대의 생활은 그의 삶에 큰영향을 끼치지 못하였으며 [[1746년]]에 자퇴하였다. [[1748년]]에 케임스경의 후원하에 에든버러에서 공개강의를 하게 되었고, 강의에 대한 호평이 계기가 되어 1751년 글래스고 대학 논리학 강좌의 교수가 되었다. 1750년경 데이비드 흄을 만났으며 돈독한 관계를 유지하게 된다.
 
1759년 [[유럽]]에 명성을 떨치게 된 ‘도덕감정론’‘[[도덕감정론]]’(The Theory of Moral Sentiments)을 발표하였다. 1764년부터 귀족인 타운젠트의 아들을 데리고 가정교사를 하며 유럽여행을 시작한다. 2년에 걸쳐 [[프랑스]] 등지를 여행하며 여러 나라의 행정 조직을 시찰하고 [[중농주의]] 사상가들과의 접촉을 통해 이들의 사상과 이론을 흡수하였다. 귀국후 저술활동에 전념하여 1776년 유명한 <[[국부론]]>을 발표하여, 국가가 여러 경제 활동에 간섭하지 않는 자유 경쟁 상태에서도 '[[보이지 않는 손]]'에 의해 사회의 질서가 유지되고 발전된다고 주장하였다. 이 책은 경제학 사상 최초의 체계적 저서로 그 후의 여러 학설의 바탕이 된 고전 중의 고전이다. 1778년 에든버러의 관세 위원이 되고, 1787년 글래스고 대학 학장을 지냈다. 그는 영국 정통파 '경제학의 아버지'라고 불리며, 윤리학자로도 알려져 있다.
 
스미스는 시장 경제야말로 사는 사람과 파는 사람 모두에게 만족스런 결과를 낳으며, 사회의 자원을 적절하게 배분할 수 있다고 보며, 다음과 같은 유명한 말을 남기기도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