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론 우즈"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 바이트 제거됨 ,  4년 전
잔글
봇 : 한국 프로 야구를 가리키는 링크를 KBO 리그를 가리키도록 치환함
잔글 (위키백과:봇 편집 요청/2015년 9월#2015-09-04 Nt의 요청, replaced: [[한국야구위원회| → [[KBO (야구)|)
잔글 (봇 : 한국 프로 야구를 가리키는 링크를 KBO 리그를 가리키도록 치환함)
주 포지션은 [[1루수]]이며 우투우타이다. 당시 한국 프로 야구에서 외국인 선수 제도를 첫 도입하던 [[1998년]]에 [[두산 베어스|OB 베어스]](현 [[두산 베어스]])에 입단하여 [[2002년]]까지 두산에서 활동하였다 [[1998년]] 한국 프로 야구에 데뷔했을 당시 단일 시즌 42개의 홈런을 기록하여 종전까지 [[장종훈]]이 보유하고 있었던 [[KBO 리그|한국 프로 야구]] 단일 시즌 최다 홈런 기록(41개, [[1992년]])을 경신하였다(현재의 한국 프로 야구 시즌 최다 홈런은 이승엽이 [[2003년]]에 기록한 56개이다). [[1998년]] 시즌 후, 사상 최초로 외국인 정규리그 최우수 선수가 되었을 뿐만 아니라 [[2001년 한국 프로 야구]] 올스타전 MVP, [[2001년 한국시리즈]] MVP를 석권하며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하였다. 이 트리플 크라운은 프로야구 창단 이래 최초의 트리플 크라운이기도 하다. 그리고 2001년에는 당시 삼성의 신인투수 [[배영수]] 선수의 공을 맞아 빈볼시비로 이여진 일화도 있다.
 
이처럼 한국 프로 야구에서 활약했을 당시 대부분의 시즌에 3할 타율 - 30홈런 - 100타점에 가까운 성적에 팀의 중심 타선으로 기여함으로써 가장 성공적인 [[한국KBO 프로 야구리그]] 외국인 선수로 평가받는다. [[김동주]], [[심정수]]와 함께 '우동수 트리오'의 최강 클린업으로 불리기도 했었다. [[한국 프로KBO 야구리그]]에서의 별명은 그의 피부색과 팀 마스코트를 결합한 ''''흑곰''''이었다. [[2002년]] 시즌에 건강 등의 문제로 약간 저조한 성적을 기록하면서 소속팀 [[두산 베어스]]와의 재계약 협상을 이루지 못하고 일본 프로 야구로 진출하게 된다.
 
=== 일본 프로 야구 시절 ===

편집

14,649

둘러보기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