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능동형 유기 발광 다이오드"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파일:Nexus one screen microscope.jpg|섬네일|펜타일 매트릭스 구조의 RGBG 시스템을 사용하는 구글 [[넥서스 원]] AM OLED 스크린의 확대 이미지]]
 
'''능동형 유기 발광 다이오드'''({{lang|en|'''A'''ctive-'''M'''atrix '''O'''rganic '''L'''ight-'''E'''mitting '''D'''iode}}, '''AMOLEDAM OLED''')는 [[유기 발광 다이오드|OLED]]의 한 종류이다.
 
[[수동형 유기 발광 다이오드|PM OLED]]와는 다르게 [[박막 트랜지스터|TFT]]가 발광 소자마다 내장되어 발광 소자가 개별적으로 발광 가능하여, 전력소모가 상대적으로 적으며 더 정교한 화면을 구현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생산단가가 높다는 단점 때문에 소형기기를 제외한 곳에서는 잘 쓰이지 못하고 있다. [[2010년]] 기준 [[삼성 모바일 디스플레이]]가 전 세계 물량의 98%가량을 공급하고 있다.<ref>[http://www.etnews.com/news/detail.html?id=201012030129 삼성 사장단 인사 : 반도체, AM OLED 초격차 확대에 방점], 전자신문 2010년 12월 6일자</ref>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