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조선 인조: 두 판 사이의 차이

1 바이트 추가됨 ,  8년 전
 
=== 평가 ===
옛으로 보나 지금으로 보나 [[인조]]는 무능한 왕으로 평가받는다. 만약 그가 세계정세에 조금만 관심이 있았더라면 [[병자호란]]과 같은 참사는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라는 평가도 잇따른다. 친명배청주의자인 인조가 즉위한 이후 조선은 외교 기조를 실리외교에서 친명외교로 바꾸었다. 그래서 광해군의 밀명을 받아 청에게 항복했던 [[강홍립]], [[박난영]]의 일가친척을 전부 몰살시켰고 척화파를 중용하였다.
 
그리고 [[인조]]는 청을 형의 나라로 인정하겠다고 타협책을 제시한 후 [[강홍립]]의 숙부인 [[강인]]을 가짜 형조판서로 꾸며 회답서를 보냈으나 이 문서엔 명이 내려준 연호를 사용하는 등 청을 자극하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이에 분노한 청나라 사신은 4만 필의 옷감과 소 4천 마리를 제공하지 않으면 화의는 없다고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조선은 할 수 없이 이 조건을 받아들였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