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구인후: 두 판 사이의 차이

86 바이트 추가됨 ,  8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반복 내용 정리)
잔글편집 요약 없음
'''구인후'''(具仁垕, [[1578년]] ~ [[1658년]])는 [[조선]] 중기의 무신이자 척신으로 [[조선 인조|인조]]의 외사촌 형이다. 휘는 인후(仁垕), 자는 중재(仲載), 호는 유포(柳浦), 시호는 충무(忠武)이며 본관은 [[능성 구씨|능성]]이다.
 
== 생애 ==
=== 초기 ===
1578년 대사성 [[구성 (조선의 문신)|구성]]의 아들이자 좌찬성을 지낸 [[구사맹]](具思孟)의 손자로 태어났다. [[구굉]]과 [[인헌왕후]]의 조카로 [[조선 인조|인조]]에게는 외종형이 된다. 율곡 [[율곡 이이]]의 학맥을 이어받은 [[김장생]]의 문인으로 [[1603년]](선조 36) 무과에 급제하고 [[1611년]](광해 3) 고원군수(高原郡守), 갑산부사(甲山府使)를 지냈으며 [[1614년]] 선전관이 되었다.
 
=== 인조반정에 가담 ===
[[1621년]] 진도군수가 되었으나, [[광해군]]의 정치에 반감을 품고 [[이서]] (李曙1580년)|이서]]·[[신경진]] 등의 [[인조반정]] 모의에 참여하였다. [[1623년]] 반정이 일어나자 외지에 있던 그는 서울에 도달하지 못하여 거사현장에는거사 현장에는 없었으나, 처음부터 반정계획을 세운 공로로 [[정사공신 (1623년)|정사공신]](靖社功臣) 2등에 책록되고 능천군(綾川君)에 봉해졌다. [[1624년]] 삼도수군통제사가 되었다.
 
=== 정묘호란과 병자호란 시 활동 ===
[[1627년]] [[정묘호란]]으로 인조가 강화도로[[강화도]]로 피난하였을 때는 주사대장(舟師大將)이 되어 [[청나라|후금]]의 군사를 막아 싸웠다. [[1628년]] 자헌대부(資憲大夫)에 올라 한성부 판윤, 전라도관찰사 등을 거쳐 포도대장 등을 역임하였다. [[1636년]]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군사 3,000명을 이끌고 [[남한산성]]에 들어가 왕을 호위하였으며, 그 후 어영대장, 도총부도총관, 비변사제조, 의금부판사 등을 역임하였다. 어영대장으로 있던 [[1644년]]에는 [[심기원]]의 모역음모를 적발한 공으로 영국공신(寧國功臣) 1등에 책록되고 능천부원군(綾川府院君)으로 진봉되었다.
 
=== 만년 ===
훈련대장, 공조 및 병조판서를 거쳐 [[조선 효종|효종]] 즉위 후 [[1653년]] 우의정으로[[우의정]]으로 승진하고 이듬해 사은사(謝恩使)로 청나라에 다녀왔다. 그 후 처형당한사사당한 [[민회빈 강씨|소현세자빈 강씨]]의 신원을 요구하다 죄를 입고 사형당한 [[김홍욱]]을 두둔, 옹호하다가 효종의 노여움을 사 관직을 박탈당하였으나 곧 복관되어 [[우의정]]을우의정을 거쳐 [[좌의정]]이 되었다.
 
== 주석 ==
<references/>
 
== 함께 보기 ==
* [[능양군]]
* [[신경진]]
* [[이서 (1580년)|이서]]
 
 
{{전임후임|

편집

4,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