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루먼 독트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트루먼 독트린(영어: Truman Doctrine)은 1947년 3월 미국 대통령 해리 S. 트루먼이 의회에서 선언한 미국 외교정책에 관한 원칙으로서 그 내용은 공산주의 확대를 저지하기 위하여 자유와 독립의 유지에 노력하며, 소수의 정부지배를 거부하는 의사를 가진 세계 여러 나라에 대하여 군사적·경제적 원조를 제공한다는 것이었다. 따라서 당시 이 원칙에 따라 그리스터키의 반공 정부에 미국이 군사적, 경제적으로 원조를 했다.

개요[편집]

트루먼 대통령이 상하양원 합동회의에서 그리스와 터키에 군사원조를 제공하고 군사고문단을 파견하자고 요청하는 연설 속에서 분명하게 밝힌 세계대전 후 미국외교정책의 기본원칙을 말한다. 세계대전 후 미국은 처음에 강대국들의 협력을 얻어서 평화와 진보를 달성하려고 하였지만 소련을 중심으로 한 공산세력이 급격하게 진출하여 옴에 따라 반공방위지대(反共防衛地帶)를 구축하지 않을 수 없게 되었고 소련진영에 대항할 수밖에 없다는 방침을 명백히 밝혀 트루먼 독트린은 냉전체제를 시작하는 지표(指標)가 되었다.[1]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