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문화방송 월화 드라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https://sports.donga.com/article/all/20200918/103003876/2 MBC 월화극이 또다시 자취를 감출 전망이다.


동아닷컴 취재 결과, MBC는 10월 방영을 앞둔 ‘카이로스’(극본 이수현 연출 박승우) 이후 당분간 드라마 편성을 하지 않을 계획이다. 지난 3월 잠정 폐지된 월화극 편성을 되살렸으나, 저조한 시청률에 다시 월화극 편성을 포기한다. 대신 예능 등 대체 프로그램으로 해당 시간대를 채운다.

애초 월화극 편성이 논의되던 작품 중 일부는 편성 불발되거나 다른 시간대를 논의 중이다. 다른 방송사와 새롭게 편성을 논의하는 작품도 있다.

다만, MBC는 편성 시간대는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상황에 따라 유동적으로 편성이 달라질 수 있어 이를 대비하기 위해서다.

또한, MBC는 내부적으로 주말극(금토 또는 토일 등) 부활도 조심스럽게 검토된다. 평일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시청자 확보가 용이한 주말극이 대안으로 떠오른 것. 특히 경쟁사 주말극이 선전하는 만큼, MBC 내부에서 시청자 확보를 위한 다양한 방향을 검토 중이다. MBC는 가을 부분 개편 이후 연말께 내년도 드라마 편성 방향을 결정할 방침이다.

한 방송관계자는 동아닷컴에 “MBC가 ‘카이로스’ 후속작을 결정하지 못한 상태다. ‘카이로스’ 성패에 따라 월화극 편성이 유지될 수 있지만, 현재 내년 상반기까지 편성을 구체적으로 논의하는 작품은 없다”고 귀띔했다.

MBC 역시 “‘카이로스’ 이후 후속작은 결정된 바 없다”고 말을 아꼈다. 그래서 2021년 없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