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모 사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텔모 사라
A4467.jpg
개인 정보
전체 이름 텔모 사라오나디아 몬토야
로마자 표기 Telmo Zarraonandia Montoya
출생일 1921년 1월 20일(1921-01-20)
출생지 스페인의 기 스페인 에란디오
사망일 2006년 2월 23일 (85세)
사망지 스페인의 기 스페인 빌바오
180 cm
포지션 공격수
클럽 기록*
연도 클럽 출전 ()
1939-1940
1940-1955
1955-1956
1956-1957
SD 에란디오 클럽
아틀레틱 빌바오
SD 인다우트수
바라칼도 CF
00020 0(12)
00277 (252)
00014 00(3)
00007 00(1)
국가대표팀 기록
1945-1951 스페인 스페인 00020 0(20)
* 성인 클럽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센다.

텔모 사라오나디아 몬토야(스페인어: Telmo Zarraonandia Montoya, 1921년 1월 20일 ~ 2006년 2월 23일)는 스페인의 전 축구 공격수였다. 흔히 텔모 사라(Telmo Zarra)라는 이름으로 알려져 있다.

1939년 스페인의 SD 에란디오 클럽에서 데뷔했으며, 1940년 아틀레틱 빌바오에 입단해 1942-43 시즌 팀의 리그 우승 및 코파 델 레이 5회 우승에 공헌하였다. 또한 1955년까지 15시즌동안 같은 팀에서 활약하며 총 6번의 피치치에 등극했으며, 이 기간동안 총 332골을 기록하며 빌바오 역대 최다 득점 기록을 기록하였다.

이후 1955년 SD 인다우트수로 이적했으며, 1956년 바라칼도 CF로 팀을 옮긴 뒤 1957년 은퇴를 선언하였다. 선수 시절 프리메라리가에서 총 251골을 득점해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에 이어 3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코파 델 레이에서 총 81골을 넣어 가장 많은 골을 넣은 선수가 되었다.

또한 1945년 스페인 축구 국가대표팀에 정식으로 데뷔한 뒤, 1950년 FIFA 월드컵 당시 잉글랜드와의 조별 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결승골을 넣어 팀의 1-0로 승리에 기여하는 등 총 4골을 득점하였다. 또한 1951년 스위스와의 친선경기에서 4골을 넣어 팀의 6-3 승리를 이끌기도 했으며, 1951년까지 총 20경기에 출전해 20골을 넣었다.

그 뒤 2006년 2월 23일 빌바오에서 심장마비로 사망했다.[1]

사망 이후 그를 기리기 위해 매 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서 가장 많은 득점을 기록한 스페인 국적의 선수에게 사라 상을 수여하고 있다.

각주[편집]

  1. 박성민 (2006년 2월 24일). “스페인 축구영웅 텔모 사라 사망”. 2006년 2월 24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