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 이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텍사스 이글
Texas Eagle
MHL-2005.jpg
텍사스 이글 열차(왼쪽)와 텍사스 앤드 퍼시픽 역(오른쪽)
(2005년 10월, 텍사스 주 마셜에서 촬영)
개요
국가 미국의 기 미국
종류 도시 간 철도
현황 운행 중
지역 미국 중서부
전신 인터아메리칸
운영 주체 암트랙
평균 승객 수 821명/일
299,508명/년 (2011년 기준)[1]
노선
기점 시카고 유니언 역
종점 샌안토니오 역
유니언 역
영업 거리 2,102 km (1,306 mi) (시카고 유니언 ~ 샌안토니오 간)
4,390 km (2,730 mi) (시카고 유니언 ~ 유니언 간)
평균 소요 시간 32시간 10분 (시카고 유니언 ~ 샌안토니오 간)
68시간 45분 (시카고 유니언 ~ 유니언 간)
배차 간격 매일 운행 (시카고 유니언 ~ 샌안토니오 계통)
주 3회 운행 (시카고 유니언 ~ 유니언 계통)
열차 번호 21/22 (시카고 유니언 ~ 샌안토니오 간)
321/322 (시카고 유니언 ~ 게이트웨이 간)
421/422 (시카고 유니언 ~ 유니언 간)
기술
차량 암트랙 슈퍼라이너
궤간 1,435 mm (56.5 in)
노선 소유자 유니언 퍼시픽 철도(UP), BNSF 철도(BNSF), 캐나디안 내셔널 철도(CN)
v  d  e  h

텍사스 이글(영어: Texas Eagle)는 미국 일리노이 주 시카고 유니언 역에서 텍사스 주 샌안토니오 샌안토니오 역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유니언 역까지 운행되는 장거리 열차이다. 특히 1주 3회 로스앤젤레스까지 운행되는 421편과 422편의 경우 미국의 장거리 열차 중 가장 운행거리가 길며, 세인트루이스, 댈러스, 엘파소를 지난다. 2011년 기준으로 연간 이용객이 299,508명이 이 노선을 이용했다.[1]

역사 및 현황[편집]

1981년 10월인터 아메리칸의 후속으로 최초로 등장 했으며 당시 열차명은 이글(영어: Eagle)호로 운행 했다. 1988년 12월에 현재의 이름으로 변경했다. 2011년 통계 기준으로 매주 821일 운행 및 299,508명이 이 노선을 이용했다.[1] 2013년 4월미국 42대 빌 클린턴 대통령의 고향인 아칸소 주 호프 역을 신설했다.[2] 현재 텍사스 이글은 21편과 22편 및 321편과 322편의 경우 샌안토니오세인트루이스까지 매일 운행하는 반면 로스앤젤레스까지 최장거리로 운행하는 421편과 422편의 경우 1주 3회 운행하며 68시간 45분이 소요된다.

운행 노선[편집]

암트랙 텍사스 이글 노선도 (interactive map)

각주[편집]

  1. “Amtrak Ridership Rolls Up Best-Ever Records” (PDF). 암트랙. 2011년 10월 13일. 2012년 12월 7일에 확인함. 
  2. “Amtrak Texas Eagle Adds Stop in Hope, Ark.” (PDF). Amtrak. 2013년 4월 16일에 확인함. 

사진[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