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번 온 더 그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태번 온 더 그린

태번 온 더 그린(Tavern on the Green)은 뉴욕 센트럴 파크 내에 위치한 레스토랑이다. 1934년 문을 열어 2009년까지 영업하였다. 2010년 10월 15일부터는 기프트숍 및 비지터 센터로 운영된다. 2007년에는 3천 8백만 달러 이상의 수입을 보이고 있으며, 50만명 이상이 방문하였다. 미국에서 자립형 식당 중 베니션 라스베이거스 다음인 두 번째로 가장 수입이 높았다.[1][2]

주석[편집]

  1. "Special Report: Top 100Independents", 《Restaurants & Institutions》.
  2. Drape, Joe, "Setting Restaurant Records by Selling the Sizzle", 2007년 7월 22일 작성. 2007년 10월 15일 확인.

좌표: 북위 40° 46′ 20″ 서경 73° 58′ 40″ / 북위 40.7723° 서경 73.9778° / 40.7723; -73.97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