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번 온 더 그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태번 온 더 그린

태번 온 더 그린(Tavern on the Green)은 뉴욕 센트럴 파크 내에 위치한 레스토랑이다. 1934년 문을 열어 2009년까지 영업하였다. 2010년 10월 15일부터는 기프트숍 및 비지터 센터로 운영된다. 2007년에는 3천 8백만 달러 이상의 수입을 보이고 있으며, 50만명 이상이 방문하였다. 미국에서 자립형 식당 중 베니션 라스베이거스 다음인 두 번째로 가장 수입이 높았다.[1][2]

각주[편집]

  1. “Special Report: Top 100Independents”. Restaurants & Institutions. 2008년 4월 20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2년 11월 14일에 확인함. 
  2. Drape, Joe (2007년 7월 22일). “Setting Restaurant Records by Selling the Sizzle”. 《The New York Times》. 2007년 10월 15일에 확인함. 

좌표: 북위 40° 46′ 20″ 서경 73° 58′ 40″ / 북위 40.7723° 서경 73.9778°  / 40.7723; -73.97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