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웹사이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enterprise.png
쿠팡
Coupang
Coupang logo.png
산업 분야 온라인 쇼핑몰
창립 2010년 8월 10일
창립자 김범석
시장 정보 김범석
핵심 인물 김범석 (CEO)
매출액 7조 1530억원 (2019년)
웹사이트 공식 사이트
2017년 서울에서 주행하고 있는 쿠팡 배송용 1톤 트럭의 모습.

쿠팡(Coupang)은 전자 상거래(E-Commerce) 웹사이트이다.

2010년 8월 10일, 하버드 대학교 졸업 후 보스턴컨설팅그룹(BCG)을 거쳐 하버드 비즈니스 스쿨을 졸업한 미국 국적인 김범석 대표가 창업했다.[1] 2021년 현재 누적적자는 4조 2천억원에 달한다. 3년 만에 연간 거래액 1조원을 기록하였다.[2] 2015년 2월에는 전 세계 1조클럽에 포함되었다.[3]

다른 오픈마켓은 거래액의 2~10%에 달하는 수수료수입을 매출로 보는 반면 , 쿠팡이 행하는 직매입 매출은 거래액 전체를 매출로 보는 특성상, 실제 거래액으로는 점유율이 적은편이다. 네이버 보다 거래액이 적고 이베이코리아와 비슷한 수준으로 국내 2위 거래액을 기록중이다.

누적적자로 자본금이 계속 소진되어 2019년 금감원으로부터 자본금확충명령을 받은바있다.

역사[편집]

2010년 8월 10일 하버드 대학교를 졸업한 미국 국적인 김범석 대표가 창업했다. 2017년 최대규모의 물류센터 설립과 배송 시스템의 지속적인 개선으로 인해 업무 효율이 상승했다. 2020년 대한민국 코로나19 범유행으로 인해 매출이 급증하였다. 하지만 2019년까지의 누적 적자는 3조 7천억원이며, 현재 예상 누적 적자는 약 4조 5천원원 안팎으로 불어난다고 추정하고 쿠팡의 IPO를 회의적으로 보는 시각을 조선비즈가 보도했다.

사건[편집]

광고메일[편집]

2014년 11월부터 적용된 개정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에 따르면 광고성 이메일을 보낼 때 제목 앞에 반드시 '광고' 문구를 달아야 하나 계도기간(2015년 2월까지)임을 악용하여 이를 지키지 않았음이 언론을 통해 드러나기도 했다.[4]

배송기사 사망사건[편집]

2020년 3월 12일 새벽, 경기도 안산시에서 새벽배송 업무하는 중에 배송기사가 사망했다.

물류센터 사망사건[편집]

2020년 5윌 27일 오전 2시 40분경 인천 물류4센터 4층 화장실에서 계약직 근로자(40대 남)가 사망했다.

코로나19 확진 관련[편집]

쿠팡 부천물류센터를 중심으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진 환자가 집중적으로 발생되자 80명의 확진 환자가 발생되었고, 얼마 못 가 고양 물류센터마저 1명의 확진 환자가 생겼다. 쿠팡을 중심으로 하는 코로나바이러스-19 감염증 관련 확진 환자가 111명까지 늘어나고 있다. 인천 학원 강사의 코로나 수칙이 무시되는 행동이 쿠팡을 코로나의 또 다른 진원지로 만들었지만, 현재는 주춤하였다. 현재까지 여러 정황을 종합해 볼 때 쿠팡 업체의 조치가 미흡했다는 보도가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쿠팡 경영진과 홍보팀은 이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언론에 하고 있지 않다고 언론들은 불만이다. 하지만 미국 상장에 대한 홍보는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하고 있다. 그러나 물류센터의 와쳐라는 코로나 감독관은 마스크를 절대 벗을 수 없다고 한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