컷 패스트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컷 패스트볼의 공 쥐는 법

컷 패스트볼(Cut Fastball)은 야구에서 투구구질 중 하나이며 간단히 커터(Cutter)라 불리기도 한다.[1][2] 비교적 역사가 짧은 구질 중 하나이다.[3]

특징[편집]

커터는 속구의 하위 분류에 속하는 구질로서 일반 속구와 거의 다름없는 성질을 가졌다. 하지만 타자 앞에서 살짝 떨어지거나 우투수가 던졌을 때 좌타자 몸쪽으로 날카롭게 휘어들어가기 때문에 타자 입장에선 방망이에 공을 맞출 수는 있어도 정확히 중심을 맞추기가 쉽지 않다.[1][4] 즉 헛스윙을 유도하여 삼진을 잡기보다는 내야 땅볼을 유도하기에 좋다.[5][6]

커터는 투구 궤적에서 좌타자 몸쪽으로 휘어지기 때문에 타자의 배트가 아주 잘 부러진다.

이 구질은 속구의 위력이 좋지 못한 투수에게는 무용지물이다. 속구에서 약간의 변화를 주는 것이 이 구질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강력한 속구를 던지는 투수들이 이 구질을 많이 사용한다.[7] 일반적인 속구와 구속의 차이가 3 ~ 8km 정도고 휘는 정도도 심하지 않기 때문에 관중들은 판단하기 쉽지 않다.

구속을 좀 늦추는 대신 휘는 정도를 높이면 슬라이더가 된다.[1][7]

그립법[편집]

그립법은 직구과 동일하지만 투구시 손을 틀지 않으며 중지에 힘을 가하거나 손목의 위치를 다르게 한다. 팔스윙은 직구와 일치하게 한다.[7]

커터로 유명한 선수[편집]

커터로 유명한 투수로는 MLB 뉴욕 양키스마리아노 리베라, 보스턴 레드삭스존 레스터, LA 다저스의 마무리 켄리 젠슨,[8][4] KBO 리그 LG트윈스김용수, 두산 베어스김선우,[7][3] 롯데 자이언츠의 마무리 손승락KIA 타이거즈에서 2009년에 용병으로 뛴 릭 구톰슨[7] 등이 있다.

참조[편집]

  1. 허구연. (2004). 프로 야구 10배로 즐기기 (MBC 해설 위원 허구연과 함께). 새로운 사람들. ISBN 8981202583.
  2. 강준막. (2009). 재미있는 야구 사전. 북카라반. ISBN 9788991945203.
  3. 커브에서 컷 패스트볼까지… 변화해온 변화구 - 1등 인터넷뉴스 조선닷컴
  4. Riach, Steve. (2006). 메이저 리그의 영웅들 (야구에서 인생을 배운다) / 원제: Life Lessons from Baseball. 한스 컨텐츠. 번역 정미우. ISBN 8992008120.
  5. Sportsseoul.com - 야구 - 기사내용 - [집중분석] 컷패스트볼이 대세?
  6. 한국일보 : 컷패스트볼 vs 슬라이더 "칠테면 쳐봐!"
  7. http://isplus.joins.com/sports/kbo/200904/17/200904171035508736010700000107010001070101.html
  8. 민훈기. (2008). 민훈기의 메이저 리그, 메이저 리거. 미래를 소유한 사람들. ISBN 9788962170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