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트롤제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컨트롤제트
웹툰: 컨트롤제트
작가 미티
연재 사이트 네이버 웹툰
연재 기간 2015년 11월 14일 ~ 2017년 4월 29일
연재 요일 매주 일요일
화수 76화
- 토론

컨트롤제트》는 매주 일요일 미티 작가가 연재하는 네이버 웹툰이다. 사람의 기억을 지우는 노트북을 소재로 한 웹툰이다.

스토리[편집]

대학생 서기혁은 초등학교 때부터 돈을 벌어오고 3시간만 자고 공부한 결과 명문대 합격에 성공하지만 94명을 살해하고 자신도 자살한 서민철의 아들이라는 이유로 주변에 괄시를 받아 왔었다 여학생들이 자신의 험담을 해 폭행하는 사건이 일어나고 경찰서까지 가게 되었는데 배원호 반장이 서민철의 유품을 주었다 그것은 다름아닌 고물 노트북 서기혁은 집으로 돌아와서 노트북을 던지지만 그 노트북은 보통 노트북이 아닌데...... 그것은 기억을 지우는 컨트롤 제트라는 노트북이다!

컨트롤 제트[편집]

노트북처럼 생겼으며사람의 기억은 물론 컴퓨터 파일까지 지워버린다 기억은 사진으로 표시되며 현재에 존재하는 증거물은 제거가 불가하며 직접 수거해야 한다 증거를 만지면 기억이 돌아온다

등장인물[편집]

서기혁 
코피 쏟아가면서 공부해서 명문대에 합격했고 운동도 해서 몸도 탄탄하지만 사람들은 살인자의 아들로밖에 취급하지 않았다. 어느날 소동을 일으켜 경찰서로 오게되는데 아빠의 사건을 담당하던 배원호형사를 만나게 된다. 이후 그에게서 아버지의 유품이랍시고 빨간 노트북을 받게되는데 그 노트북은 인간의 기억을 지우게 하는 능력을 가지고 있었다. 처음엔 아빠의 물건이라면 보기도 싫어했지만 곧 노트북에 호기심을 가졌고 살인자의 아들이라는 기억을 세상에서 지워버리고 여자친구도 사귀면서 평범한 대학 청년의 인생을 살기 시작한다. 하지만 여자친구가 노트북의 비밀을 알게되면서 일은 꼬이게 된다.
배원호 
서민철의 연쇄살인사건 담당형사, 기혁에게 문제의 노트북을 쥐어준 장본인. 기혁이 노트북을 써버리면서 경찰서에서 처음 만나 노트북을 줬다는 기억이 사라졌지만 강력형사의 직감으로 자신을 처음 만난것처럼 행동하는 기혁을 수상하게 여긴다. 그러다 기혁이 자기딸을 데려가버리자 필사적으로 그를 쫓기 시작한다. 하지만 되려 기혁에게 당해 살인누명을 쓰고 교도소에서 수감된다. 처음에는 세상에서 사라진 딸을 찾기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으로 많은 독자들의 지지를 받았지만 56화에서 서기혁이 살인자의 아들임을 만천하에 드러냈다는게 밝혀지고 나서는 순식간에 비호감으로 전락했다.
故 배희지 
기혁의 여자친구이자 원호의 딸, 전부터 바람기가 심한 남자친구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았고 남자친구가 기껏 불러놓고는 다른여자 속옷을 자랑스럽게 보여주자 결국 헤어지게 된다. (사실 이는 기혁의 술수) 그로인해 기혁으로 갈아타게 된다. 한날은 기혁이 쓰는 노트북을 뭣모르고 만졌다가 본의아니게 사용자로 등록되고 마는데 그때부터 어딘가 달라진 기혁의 모습을 보고 수상하게 여긴다. 그러다 나중에 노트북의 비밀을 알고 나서는 "나와 계속 함께하고 싶으면 저 망할 노트북 없애버려."라고 하지만 기혁이 동의하지 않자 자신이 직접 없애겠다며 망치를 든다. 그러다 달려든 기혁에게 무참히 살해당한다. (하지만 정확하게 기혁이 죽이는 장면은 묘사되지 않았고 독자들은 틀림없이 다른 사용자가 죽인다음 기혁에게 누명을 씌운것이라는 추측을 한다.)
서민혁 
기혁의 아버지. 부녀자 15명을 죽인 희대의 살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