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마데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카마데바
Kamadeva1.jpg
사랑의 신
다른 이름카마, 아낭가, 만마타, 삼사라 구루, 카마 마라
데바나가리कामदेव
소속 그룹데바
무기사랑의 활과 화살
배우자라티
탈것앵무새
그리스 동등신에로스
로마 동등신큐피드
불교 동등신마라 파피야스, 애염명왕

카마데바(산스크리트어: कामदेव) 또는 카마(산스크리트어: काम)는 힌두교에 등장하는 사랑의 신으로, 앵무새 위에 앉아 사탕수수로 만들어진 사랑의 활과 각종 꽃으로 만들어진 사랑의 화살을 들고 있으며 잘생긴 외모를 지닌 신의 모습을 하고 있다.[1][2] 카마데바의 경전을 카마수트라로 착각하기 쉽지만 실제로는 카마데바와 카마수트라는 서로 관련이 없다.

신화[편집]

시바에 의해 재가 되는 카마

어느 날 타라카 수라라는 악마가 있었다. 그는 브라흐마에게 끊임없이 야즈나를 지내며 수행에 매진하였고, 이에 감동한 브라흐마에 의해 시바의 아들 외에는 누구에게도 죽임을 당할 수 없는 가호를 받았으며 이후 타라카 수라는 본색을 드러내며 신들을 괴롭히기 시작하였다. 이에 고통을 받고 있던 인드라와 신들은 브라흐마를 찾아가 이를 하소연하였고 사정을 들은 브라흐마시바의 자손만이 악마를 물리칠 수 있기 때문에 파르바티가 시바를 유혹하여 시바의 아이를 낳아야 한다고 조언해 주었으며 이를 들은 신들은 시바파르바티와 같이 있을 때 시바에게 사랑의 화살을 쏴 시바파르바티에게 반하게 만들도록 사랑의 신 카마에게 지시를 내렸다. 지시를 받은 카마는 향기로운 남쪽 바람의 형태를 취함으로써 시바의 성우 난디를 피하고 시바의 거처로 들어갔으며, 마침 파르바티와 같이 있던 시바에게 꽃 화살을 쏘았지만 이에 분노한 시바는 제3의 눈으로 카마를 불태워 버렸다. 다행히 파르바티의 부탁으로 시바는 카마를 형체로서 다시 되살렸는데 이 후 카마는 형체가 없는 자라는 뜻의 아낭가라고 불렸다. 한 편 사랑의 화살의 효력으로 시바파르바티는 결혼한 후 무루간이라는 아들을 낳았으며, 이 무루간이 나중에 타라카 수라를 물리치게 된다.[3][4][5]

각주[편집]

  1. “A study of Kamadeva in Indian story literature”. 2009년 1월 1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8년 7월 6일에 확인함. 
  2. Sanford, A.W. (2002). “Painting words, tasting sound: visions of Krishna in Paramanand's sixteenth-century devotional poetry”. 《Journal of the American Academy of Religion》 70 (1): 55–81. doi:10.1093/jaar/70.1.55. 
  3. Wendy Doniger O'Flaherty, (1975) Hindu Myths: A Sourcebook Translated from the Sanskrit. London: Penguin Books, p.157-159
  4. Daniel Ingalls (1968). 《Sanskrit poetry, from Vidyākara's "Treasury"》. Harvard University Press. ISBN 978-0-674-78865-7. , p.58
  5. Klaus Klostermaier, (2000) Hinduism: A Short History. Oxford: One World Public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