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현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충현각
(忠顯閣)
대한민국 영동군향토유적(해지)
종목향토유적 제47호
(1997년 7월 4일 지정)
(2018년 9월 3일 해지)

충현각(忠顯閣)은 충청북도 영동군 심천면 약목리에 있던 비각이다. 1997년 7월 4일 영동군의 향토유적 제47호로 지정되었다가, 2018년 9월 3일 해제되었다.[1]

개요[편집]

이 충현각(忠顯閣)은 충신 송시영의 충절을 기리기 위해 조선 인조 17년에 명정되어 숙종 30년에 중수되었다. 영조 때 초강서원 경내로 이전한 후 4차의 중수를 거친 후 융희 21년(을사)에 대시 중수하였던 것을 1983년 11월 현 위치로 이건하였다. 그는 인조 5년 정주재란 때 의병을 일으켜 호국정신을 고취시켰고, 병자호란 때에는 관민의 위축된 사기를 북돋워 결사구국의 용기를 불러 일으켰다. 목조기와 1칸의 둥근기둥 맞배집이다.[2]

해제 사유[편집]

유적이 철거됨에 따라 보존가치가 상실되었다.[1]

각주[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