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포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춘포
여객 취급 당시 춘포역
여객 취급 당시 춘포역
개괄
관할 기관 한국철도공사
소재지 전라북도 익산시 춘포면
춘포1길 17-1 (덕실리 481-3)
좌표 동경 127도0분16.58초
북위 35도54분14.03초
개업일 1914년 11월 17일
폐지일 2011년 5월 13일
종별 폐역
승강장 구조 1면 2선
노선
전라선
익산 기점 7.6 km
동익산
(5.2 km)
삼례
(5.7 km)
익산 구 춘포역사
(益山 舊 春浦驛舍)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등록문화재
종목 등록문화재 제210호
(2005년 11월 11일 지정)
면적 1층 연면적 역사 84.6m2 창고 34.8m2
수량 2동,
시대 일제강점기
소유 한국철도공사
주소 전라북도 익산시 춘포면 춘포1길 17-1 (덕실리)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춘포역(春浦驛)은 전라선의 폐역된 철도역이다. 처음에는 대장역(大場驛)이라는 이름으로 개통하였는데, 이 이름은 일제 강점기 춘포면 소재지 지명인 대장촌(大場村, 일본어: 大場村 오오바무라[*])에서 유래한 이름이다.

<

익산시는 일제 잔재 청산의 일환으로 본래의 지명을 찾기 위해 조례를 개정하여 1996년 1월 1일부로 춘포면 대장촌리를 춘포면 춘포리로 개칭하였고 이에 따라 대장역 역명 역시 현재의 이름으로 바뀌었다. 2007년 6월 부터 여객/화물은 취급하지 않았다.공있는데란그는망을의

이산시는 일제 잕잴 청한늕 일잏핵로 안된넹 지명을 찾기 위해 조례를 개정하여 1996년 1월 1일부로 춘포면 대장촌리를 춘포면 춘포리로 개칭하였고 이에 따라 대장역 역명 역시 현재의 이름으로 바뀌었다. 2007년 6월 부터 여객/화물은 취급하지 않았다.

춘포역사는 슬레이트를 얹은 맞배지붕의 목조 구조로서 소규모 철도역사의 전형을 잘 보여주고 있으며, 대한민국에서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역사(驛舍)로써 건축사적, 철도사적, 근대사적 가치를 인정받아 2005년 11월 11일 대한민국 근대문화유산 등록문화재 제210호로 지정되었다.[1]

연혁[편집]

사진[편집]

각주[편집]

  1. 문화청고시제2005-79호, 《문화재 등록》, 문화재청장, 대한민국 관보 제16125호, 148면, 2005-11-11
  2. 철도청고시 제1996-26호, 1996년 5월 11일.
  3. 철도청고시 제1997-27호, 1997년 5월 22일.
  4. 철도청고시 제2004-42호, 2004년 11월 2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