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막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초막절은 유월절(무교절), 칠칠절(오순절, 맥추절)과 함께 구약성경에 나오는 3대 절기 중 하나이다. 장막절과 수장절로도 불린다.

초막절에 관한 하나님의 명령은 레위기 23:33-44과 신명기 16:13-15에 나온다. 민수기 29:12-39에는 초막절이라는 이름이 빠진 채로 초막절 절기에 드릴 제사에 대해 자세히 다루고 있다.

1) 시기: 레위기에 23:34, 39에 따르면, 일곱째 달 열닷샛날부터 7일 동안 절기를 지키고 8째날에도 안식하라고 말씀하신다. 레 23:39과 신 16:13에 따르면 토지의 소산 거두기를 마치고 추수한 것을 저장하는 것을 마치는 때이다. 오늘날 이스라엘은 초막절을 수콧이라 부르며, 추분과 가까운 음력 대보름 저녁부터 초막절을 시작한다. 시기적으로 우리나라 추석과 격년으로 날짜가 거의 겹친다.다른 격년에는 1달 차이가 난다.

2) 이유: 레위기 23:43에 따르면,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백성에게 초막절을 지키게 함으로써,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을 애굽에서 인도하신 후 광야 생활 중에 초막에 거주하게 한 줄을 이스라엘 대대로 알게하려는 것이었다. 풍성한 결실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하면서, 광야 40년간 함께 하셨던 하나님을 자손 대대로 기억하게 하려는 것이다. 신명기 16:15절에 따르면, 하나님께서 주신 모든 풍성한 수확을 감사하며 즐거워하도록 초막절을 지키게 하셨다.


초막절에 대한 "신천지"와 다른 이단들의 견해는 다음과 같다:

초막절은 추수절의 끝 절기이며 일 년 중 마지막 절기로 유대력으로 에다님월(7월) 15일에서 22일까지이다. 성력 7월 10일에 시내산에서 내려 온 모세에 의해 하나님의 뜻을 전해들은 이스라엘 백성들은 성막 지을 재료를 풍성히 모으게 되었다.[1] 모세가 두 번째 십계명을 받아 가지고 내려오던 날부터 모든 백성들에게 언약의 말씀과 성막 지을 문제를 다 설명한 후에[2] 그 달 15일부터 7일간 성막 지을 재료인 금, 은, 포목, 목재 등을 자원하는 사람들이 넘치도록 풍성하게 드려 성막을 짓게 하였다.[3] 여호와의 뜻을 따라 성막 지을 재료를 제조하여 바친 그 7일간을 기념하고 이스라엘 백성들로 말미암아 대대로 이 날을 기억하게 하시려고 초막절을 정하여 지키게 하셨다. 이 초막절을 장막절, 또는 구려절이라고도 한다.

주석[편집]

  1. 레위기 23장 34-36절
  2. 출애굽기 34장 24-35절
  3. 출애굽기 35장 4-29절, 36장 5-7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