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각주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착각주의 (錯覺主義)는 먼저 하이파 대학 교수 사울 스밀란스키에 의해 제의된 형이상학적 이론이다. 그것은 사람들이 자유 의지에 대한 착각 신념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1] 또한, 환상이 개인과 사회에 모두 장점이 있기 때문에, 믿음을 바로잡지 않는 것이 특히 중요하며 도덕적으로 옳다고 주장한다.[1][2] 곤양립불가능주의에 대한 믿음을 포기한, 스밀란스키 주장에서는, 자신의 업적 속 자기가치의 감각에 대한 개인의 기초를 제거한다. 그것은 "우리자신, 우리의 성과, 가치, 자기존중의 감각은, 우리가 보기에 매우 해롭다".[3]

출처[편집]

  1. Kane 2011, 26쪽.
  2. Holroyd 2010, 110쪽.
  3. Pereboom 2008, 472쪽.

출처 도서[편집]

참고 도서[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