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짤방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디시인사이드
DCInside
DC inside logo.svg
형태 주식회사
산업 분야 인터넷
창립 1999년 10월
2000년 3월 (㈜디지털인사이드)
2009년 1월 (㈜디시인사이드)
창립자 김유식
시장 정보 비상장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본사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77길 14, ES타워 10층
북경시 조양구 왕징서원 222호 성원국제 D좌 2503
사업 지역 대한민국 대한민국
중국 중국
핵심 인물 김유식 (대표이사)
사업 내용 포털 사이트 운영
제품 갤러리, 디시뉴스, 폐인사전
자본금 30억 8200만원
매출액 201억원
종업원 80명
웹사이트 dcinside.com

디시인사이드(DCInside)는 다양한 특징을 가진 커뮤니티 사이트로 한국에서 가장 규모가 크다. 익명성이 강하며, 일반적으로 '디시'라는 약칭을 사용한다.

역사[편집]

디시인사이드는 1999년 10월 6일, 현재 디시인사이드 대표인 김유식에 의해 개설되었다. 사이트 개설 초기에는 디지털 카메라 정보 및 카메라 리뷰, 사용자가 찍은 사진을 올릴 수 있는 갤러리 및 게시판 등 디지털 카메라에 관한 콘텐츠를 주로 다루었다. [1]

이후에 사이트 내에 잡담, 정치, 예능, 애니메이션, 게임 등으로 다양한 주제를 다루는 게시판들이 추가되었다. 이 외에도 정치, 사회, 과학, 스포츠와 같은 일반적인 화제를 취급하는 갤러리도 있으며, 각종 연예인, 텔레비전 드라마 전용의 갤러리 등 세세한 화제를 취급하는 갤러리도 있다. 이에 따라, 디지털 카메라에 대한 담론보다는 각 갤러리의 주제에 대해 이야기하는 커뮤니티 사이트로 사이트의 성격이 바뀌었고 그로 인해 많고 다양한 성격을 지닌 사용자들이 이 사이트에 유입되었다.

문화[편집]

디시인사이드는 현재 대한민국의 인터넷 문화의 성지. 인터넷 이디엄의 근원이자 모태로서 알려져 있다. [2] 민경배 경희사이버대학교 교수(NGO학)는 “어쨌든 한국 네티즌의 새로운 인터넷문화가 디시인사이드라는 공간 내에서 창출되었고, 인터넷의 독특한 언어방식, 패러디, 폐인문화, 놀이를 넘어 탄핵무효운동으로 나간 것처럼, 놀이에서 정치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네티즌의 독특한 문화의 진원지가 되었던 것은 사실”이라고 평가하였다. [3]

갤러리[편집]

디시인사이드를 움직이는 큰 축은 바로 갤러리에 있다. 갤러리는 각 분야로 나뉘어 사진과 정보를 다루는 게시판으로 구성되어 있으나, 본래의 목적과는 다르게 전용되기도 한다. 디시인사이드에서 널리 알려진 갤러리들은 다음과 같다.

  • 정치, 사회 갤러리 : 대한민국정치사회를 다루는 갤러리이다. 보수성향을 띠며, 과거에는 진보성향이 강했었다. 줄여서 정사갤이라고도 부른다.
  • 코미디 프로그램 갤러리 : 대한민국의 코미디 프로그램을 다루는 갤러리였다. 주로 잡담이 올라왔으나, 현재는 글이 잘 올라오지 않는다. 줄여서 코갤이라고도 부른다.
  • 국내야구 갤러리 : 대한민국의 프로야구를 다루는 갤러리이다. 주로 잡담이 올라오고, 2013년 기준 디시인사이드에서 가장 활성화된 갤러리이다. 줄여서 야갤이라고도 부른다.
  • 주식 갤러리 : 주식을 다루는 갤러리이다. 주로 잡담이 올라오고, 디시인사이드 대표 김유식의 서식지이다. 줄여서 주갤이라고도 부른다.
  • 애니메이션-일본 갤러리 : 일본 애니메이션을 다루는 갤러리이다. 주로 잡담이 올라오고, 대부분 일본 애니메이션과 관련된다. 줄여서 애갤이라고도 부른다.


갤러리 특성 상 주제에 따른 갤러리의 활성도가 관건인데, 스타크래프트의 경우 스타크래프트 리그가 종료(스타크래프트2로 이어짐)되었고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역시 과거에 비해 큰 인기를 끌지 못함에 따라 그 영향력과 규모가 크게 축소되었다. 국내야구 갤러리의 경우 변함없는 국내 프로야구 인기로 디시인사이드의 중요 갤러리로 위치하고 있다. 또한 2012년 국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를 다루는 LOL갤러리도 새로이 부상한 갤러리이다. 2014년 1월 기준으로 디시인사이드에는 약 1,600 개의 갤러리가 있으며, 하루에 게시물이 40만 개, 댓글은 90만 개 가량 올라온다. 디시인사이드에 따르면 2014년 1월 14일 하루 순방문자는 약 280만 명, 페이지 뷰는 7천만 회 정도이다.[출처 필요]

사건·사고 및 논란[편집]

정치, 사회 갤러리 살인 사건[편집]

2013년 7월 10일, 디시인사이드의 정치, 사회 갤러리(준말 : 정사갤)에서 활동하던 백모씨(30)가 마찬가지로 정사갤에서 활동하던 김모씨(30)를 흉기로 찔러 살해하였다.[4] 2012년 초 백모씨가 김모씨를 집착적으로 성희롱 하는 글을 올리자 김모씨가 고소하겠다는 뜻을 표했다. 이에 백모씨는 부산해운대 경찰서 게시판에 자필 사과문을 게시하기도 했다. [5] [6]

이 사건에 대해 하승태 동아대학교 신문방송학과 교수는 "온라인에서 이뤄지는 정치토론은 단순하게 견해를 주고받기보다는 익명성 때문에 감정적 표현과 함께 견해가 표출된다"라며 "이번 사건도 정치적 견해의 대립에 의한 살인이라기보다 감정문제가 더 큰 원인으로 작용했을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7]

같은 날 부산해운대경찰서에서 신문사와의 통화에서 "디시인사이드 살인사건은 5·18과 관련없다"며 "피의자가 경찰 조사과정에서 정치적 갈등때문에 살해했다고 진술한 사실도 없고, 경찰이 브리핑한 사실도 없다"고 밝혔다. 이어 경찰은 "피의자가 광주태생이 맞느냐"는 질문에 대해 "확인해줄수 없다"고 답변했다. "언론에 광주태생이라고 보도되고 있는데 그것은 무엇이냐"고 전하자 "경찰에서 브리핑한 사실이 없는데 기자들이 마음대로 작성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8]

백씨는 5일간 부산의 한 모텔에 머물며 김씨의 동선을 파악한 후 범행 당일 집을 나서는 김씨를 칼로 찔러 살해하였으며 이후 모텔에 은신하고 있다가 범행 당시 인근 현장에 설치됐던 CCTV 영상을 확인한 경찰에 의해 16일 오후 체포됐다. [9] [10]
이후 백씨는 편집성 망상형 정신분열증 환자라고 밝혀졌다. [11]

출처[편집]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