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고사리군 II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진정고사리군 II
Blechnum moorei 1.jpg
Blechnum moorei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문: 양치식물문
강: 양치식물강
목: 고사리목
(미분류): 진정고사리군 II
(Eupolypods II)
  • 본문 참조
이명
새깃아재비목 (Blechnales)
Pic.Serm. ex Reveal 1993

진정고사리군 II(Eupolypods II)는 양치식물강고사리목에 속하는 양치식물 분기군의 하나이다.[1] 이 분류군은 리빌(J. L. Reveal)이 1993년에 기술한 새깃아재비목(Blechnales)과 대체적으로 일치한다.[2] 그러나 새깃아재목의 과들은 2006년 스미스(Smith)와 그의 공저자들이 기술한 고사리목의 더 큰 정의 안에 포함된다는 사실이 밝혀졌으며,[1] 그렇기 때문에 스미스의 분류 체계에 따라, 이 분류군은 비공식군의 하나로 취급된다.[3]

하위 분류[편집]

계통발생학적 관계[편집]

아래는 고사리목에 속하는 식물 과들 사이의 계통발생학적 관계를 2011년 레토넨(Lehtonen)[3]과 2012년 로트펠스(Rothfels)[4] 그리고 2014년 크리스텐휴즈(Christenhusz)와 채즈(Chase)[5] 등의 연구 결과를 토대로 보여주는 분기도이다.

2011/2012년 2014년
고사리목


삭콜로마과




키스토디움과




론키티스과



비고사리과







봉의꼬리과




잔고사리과



진정고사리군 II

한들고사리과





라키도소루스과




디플라지옵시스과




꼬리고사리과



헤미딕티움과







처녀고사리과




우드풀과





야산고비과



새깃아재비과




개고사리과







진정고사리군 I

금털고사리과




관중과




덩굴고사리과




네프롤레피스과




텍타리과




줄고사리과




넉줄고사리과



고란초과













고사리목


삭콜로마과




키스토디움과




론키티스과



비고사리과







봉의꼬리과




잔고사리과



꼬리고사리과

한들고사리아과





라키도소루스아과




디플라지옵시스아과



꼬리고사리아과






처녀고사리아과




우드풀아과




새깃아재비아과



개고사리과







고란초과

금털고사리아과




관중아과




덩굴고사리아과




텍타리아과




줄고사리아과




넉줄고사리아과



고란초아과













주석[편집]

  1. Alan R. Smith, Kathleen M. Pryer, Eric Schuettpelz, Petra Korall, Harald Schneider & Paul G. Wolf (2006). “A classification for extant ferns”. 《Taxon》 55 (3): 705–731. doi:10.2307/25065646. 
  2. Rodolfo Emilio Giuseppe Pichi-Sermolli ex J. L. Reveal in Phytologia 74:175. 1993.
  3. Samuli Lehtonen (2011). “Towards Resolving the Complete Fern Tree of Life”. 《PLoS ONE》 6 (10): e24851. doi:10.1371. 
  4. Carl J. Rothfels, Anders Larsson, Li-Yaung Kuo, Petra Korall, Wen- Liang Chiou, Kathleen M. Pryer (2012). “Overcoming Deep Roots, Fast Rates, and Short Internodes to Resolve the Ancient Rapid Radiation of Eupolypod II Ferns”. 《Systematic Biology》 61 (1): 70. 
  5. Christenhusz, Maarten J.M. & Chase, Mark W. (2014). “Trends and concepts in fern classification”. 《Annals of Botany》 113 (9): 571–594. doi:10.1093/aob/mct2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