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효황
孝皇
지위
남진의 추존 황제
재위 (추존)
전임 안성부군
후임 태조
이름
진도거(陳道巨)
시호 효황(孝皇) / 태상부군(太常府君)
묘호 없음
신상정보
출생일 불명
사망일 불명
왕조 남진
가문 진씨(陳氏)
부친 안성부군
모친 불명
배우자 육씨, 어씨
자녀 태조
묘소 수릉(壽陵)

진도거(陳道巨, 464년 ~ 538년)는 남북조시대 유송 시기의 관료진식의 후손이다. 본명은 진기(陳夔), 자는 소우(紹虞).

생애[편집]

464년 진맹공(陳猛公)의 아들로 태어났고, 유송이 멸망한 후 소제가 들어서자 태상경(太常卿)이 되었으며 소량이 들어선 538년에 사망하였다. 이후 손자 진패선남진을 건국하자 황조의흥효공(皇祖義興孝公)으로 추존되어 칠묘에 위패가 안치되었고, 진도거의 묘소를 수릉(壽陵)[1]으로 추존하였다.

등가[편집]

시작의 흔적은 제(帝)의 기틀이 되고, 의(毅)의 시작은 넓은 도장(篆)이다. 공손과 덕을 싣고 아름다움의 근원을 설명한다. 삼청(三清)을 추천하여 술자리판 종묘에 진(陳, 국성)을 대접한다. 거듭된 것은 제전(帝典)에 바른다.

원문은 "肇迹帝基,义标鸿篆。恭惟载德,琼源方阐。享荐三清,筵陈四琏。增我堂构,式敷帝典。"이다.

가족[편집]

  • 부친: 진맹공(陳猛公)
  • 아내: 육씨(陸氏), 어씨(於氏)
  • 아들: 진문찬(陳文讚)
  • 손자: 진패선(陳覇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