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 위험 한계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지구위험한계선(Planetary Boundary)은 인류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반드시 보존해야 하는 영역들을 지구시스템과학적으로 제시한 개념이다. 이 개념에 따르면, 인간이 하나 이상의 지구위험한계선을 침범할 경우 기하급수적인 환경 변화가 일어나게 되어 대륙 또는 전체 지구가 영향을 받게 되며, 이로 인해 재앙적인 결과가 일어날 수 있다.[1] 이러한 한계선의 기준은 지구환경인간이 미치는 영향을 토대로 작성되었다. 산업혁명 이후로 인간의 활동이 지구의 환경변화에 미치는 영향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는 과학적 분석이 이러한 패러다임 제시의 시발점이 되었다. 2009년 요한 록스트롬윌 스테판을 비롯한 환경과학자, 지구과학자들이 처음 제안하였고, 이들은 인류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전세계 각국의 정부, 국제기구, 시민사회, 과학계, 민간 부문이 지켜야 할 필수 전제조건을 정의하고자 하였다. 지구위험한계선에서는 인류가 넘지 말아야 할 경계선과 함께 인류가 지구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영역에 대해서도 언급하고 있다. 패러다임이 제시된 2009년을 기준으로, 총 9개의 한계선 중 2개가 이미 침범되었으며, 다른 한계선들 역시 무너질 위험성에 처해있는 상태이다.[1][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Rockström, Johan; 외. (2009). “Planetary Boundaries: Exploring the Safe Operating Space for Humanity”. 《Ecology and Society》 14 (2). doi:10.5751/ES-03180-140232. 
  2. “Earth's boundaries?”. 《Nature461 (7263): 447-448. 2009년 9월 24일. doi:10.1038/461447b. PMID 19779405.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