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 몽골 부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몽골의 역사
Монголын түүх
v  d  e  h

몽골 부족(Mongol Tribes)이란 13세기 징기스 칸이 몽골 고원을 통일해 몽골 제국을 건국하기 이전 몽골 고원에 존재했던 여러 부족군장국가들을 가리키는 포괄적 명칭이다. 보돈차르 문카그의 후예인 19개 유연계 부족(이하 N 으로 표시)이 있었으며 보돈차르의 후예가 아닌 18개 다를리긴 부족(이하 D로 표시)이 있었다. 칭기스 칸의 통일 이후에야 "몽골족"이라는 하나의 민족 정체성이 생겨날 수 있었다.

몽골의 부족국가들은 여러 씨족들의 연맹으로서 존재하였으며, 이하 목록은 그 연맹의 목록이자 각 연맹에 속한 씨족들의 목록이기도 하다.

카마그 몽골[편집]

  • 코리 튀메드: 알룬 구아의 후예 씨족
  • 코릴라르: 알룬 구아의 아버지 코릴라다이 머르건의 후예
  • 되르벤: 두바 소코르의 후예 씨족 (N)
  • 우랑카트: 숲 속에서 도분 머르건을 만나 사슴을 받은 자의 후예
  • 마알리크 바야우트: 도분의 하인의 씨족 (D)
  • 자르치우트 아당칸: 알룬 구아의 다섯 아들들(벨구노타이, 부구노타이, 부쿠카타이, 부카투살지, 본도차르)이 정복한 우랑카이계 씨족 (D)
  • 벨귀누드: 벨구노타이의 후예 씨족.
  • 뷔귀누드: 부구노타이의 후예 씨족.
  • 카타긴: 부카카타기의 후예 씨족 (N)
  • 얼지건
  • 살지우트: 부카투살지의 후예 씨족 (N);
    • 자다란: 보돈차르가 약탈혼한 아내의 장남의 후예 씨족. 자무카의 씨족이다. (N)
    • 바아린: 보돈차르가 약탈혼한 아내와 사이에 낳은 후예 씨족 (N)
    • 마난 바아린: 보돈차르의 아들과 약탈혼한 아내의 자식의 후예 씨족
    • 자뤼우트: 보돈차르가 첩의 사이에 낳은 자식의 후예 씨족
    • 보돈차르와 정실부인 사이의 자식들의 후예 씨족들:
      • 노요콘 (N)
      • 바를라스 (N)
      • 부다아트 (N)
      • 아다르킨 (N)
        • 초노스: 자무카에 의해 왕자 일곱 명이 삶겨 죽은 씨족이다. (N)
        • 텔렝구드
      • 우루우트 (N)
      • 망구드 (N); Mongolian: Mangud
      • 타이치우트 (N)
        • 쉴뒤쉰 (D)
        • '나케드 바아린
      • 베수드 (N)
      • 오로나르
      • 콩코탄
      • 아룰라드
      • 수누드
      • 캅투르카스
      • 거니거스
      • 유르키: 카불 칸의 장남의 후예 씨족
      • 키야트: 예수게이의 씨족. 즉 칭기즈 칸의 출신 씨족이다.
      • 주르킨
        • 카다긴
  • 망그할

케레이트[편집]

[1][2] 네스토리우스파 기독교를 믿은 것으로 유명한 부족이다.[3][4] 출신 인물 중 저명한 이로는 옹 칸소르칵타니 베키가 있다. 몽골 고원의 남쪽을 차지하고 있었으며, 동쪽으로는 타타르와 몽골, 북쪽으로는 메르키트, 서쪽으로는 나이만, 남쪽으로는 서하와 국경을 맞대었다.

  • 투멘 투베군
  • 동고이드
  • 우브치크
  • 지르긴
  • 옹치지드

타타르 연맹[편집]

몽골 고원 동남쪽을 차지하고 있었다. 북쪽으로는 몽골 연맹, 서쪽으로는 케레이트, 남쪽으로는 금나라와 국경을 맞대었다. 카마그 몽골의 암바카이 칸을 금나라에 팔아넘겨서 죽게 했기 때문에 몽골 연맹과는 원수지간이었다.

  • 아이리우트: 암바카이의 죽음에 관련해 언급되는 씨족.
  • 부이리우트: 암바카이의 죽음에 관련해 언급되는 씨족.
  • 주이인: 암바카이의 죽음에 관련해 언급되는 씨족, 또는 군사조직
  • 차칸 타타르: 타타르 멸망의 대목에서 언급되는 씨족.
  • 알치 타타르: 타타르 멸망의 대목에서 언급되는 씨족.
  • 투타우트 타타르: 타타르 멸망의 대목에서 언급되는 씨족.
  • 알루카이 타타르: 타타르 멸망의 대목에서 언급되는 씨족.
  • 타리아트 타타르[5]

메르키트 연맹[편집]

바이칼 호 남쪽에 위치한 메르키트는 남쪽으로 케레이트, 동쪽으로 몽골과 국경을 맞대었다. 메르키트는 몽골과 대립했으며, 약탈혼을 목적으로 테무진의 아내 보르테를 납치했다. 그 결과 테무진의 보복 공격을 받아 멸망하고 몽골 연맹에 흡수된다(13세기).

  • 우두이드
  • 우바스
  • 카아드

나이만[편집]

몽골 고원 서남쪽을 차지하고 있었다. 동쪽으로는 케레이트, 북쪽으로는 삼림민, 남쪽으로는 서요와 국경을 맞대었다. 케레이트와 마찬가지로 네스토리우스파 기독교를 믿었다.

  • 구추구우트

옹구트[편집]

두글라트[편집]

삼림민[편집]

몽골 고원 북부, 시베리아와의 경계의 삼림지역에 살았던 부족들로서, 유목도 하지 않고 수렵채집생활을 하며 살았다.

그 외 원조비사에 언급되는 집단[편집]

각주[편집]

  1. Kereys, Files about origins of Kirgiz-Kaisak(Kazak) people, Muhamedzhan Tynyshbaev
  2. Kereys, Genealogy of türks, kirgizes, kazakhs and ruling dynasties, Shakarim Qudayberdy-uly
  3. R. Grousset, The Empire of the Steppes, New Brunswick, NJ, Rutgers University Press, 1970, p191.
  4. Moffett, A History of Christianity in Asia pp. 400-401.
  5. Tarikh-i Rashid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