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거리 핵전력 조약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1987년 12월 8일, 미국레이건 대통령과 소련고르바초프 서기장이 백악관의 이스트룸에서 INF 조약에 서명하고 있다.
소련의 검사관이 폐기직전인 BGM-109G 그리폰을 살펴보고 있다.

중거리 핵전력 조약(Intermediate-Range Nuclear Forces Treaty, INF)은 1987년 미국소련 간에 체결된 중거리 핵무기 폐기에 관한 조약이다. 이 조약에 따라 미국과 소련의 사거리 500 km에서 5,500 km인 중거리 지상발사형 중거리 탄도, 순항미사일이 폐기되었다.

조약의 대상은 다음을 모두 충족시키는 미사일이다.

조약의 최종 기한은 1991년 6월 1일이었다. 이 날짜까지 미국이 846기, 소련이 1,846기를 폐기하여 폐기된 핵미사일은 총 2,692기이다.

배경[편집]

1975년 소련이 SS-20을 개발하면서, 나토는 앞서가던 핵미사일 전력의 지위를 상실했다. 1979년 12월 12일, 나토는 572발의 신형 핵미사일을 유럽에 배치해 소련의 SS-20을 견제키로 결정했다. 퍼싱-2 중거리 탄도 미사일 108발과 BGM-109G 그리폰 중거리 순항 미사일 464발로 구성되며, 퍼싱2는 전량 서독에 배치하고, 그리폰은 영국 160발, 서독 96발, 이탈리아 112발, 네덜란드 48발, 벨기에 48발을 배치하기로 했다.

미국 퍼싱-2, 소련 SS-20는 2단 고체연료 중거리 미사일로서, 즉시 발사가 가능하며, 속도가 빠르고, 사거리가 짧아, 상대방은 조기경보레이더의 경보가 울리기 전에 핵공격을 당하게 되어, 핵무기로 상대방을 선제타격하는 제1격에 사용되는 무기체계였다. 양측이 이를 폐기함에 따라, 핵선제타격인 제1격이란 핵전략을 상호 양보하였다는 의미가 있다.

폐기된 미사일[편집]

INF 조약에 의해 폐기된 미사일은 다음과 같다.

이스칸데르 미사일[편집]

INF 조약의 기한은 1991년 6월 1일이다. 러시아는 조약 종료 이후 사거리 500 km 탄도 미사일인 이스칸데르-M(SS-26)을 개발했다. 1996년 최초발사했다. INF 조약으로 폐기된 미국 퍼싱 1B, 소련 SS-23과 비슷하다.

2007년 R-500 순항 미사일(이스칸데르-K)을 최초 발사했다. 클럽 3M-14와 유사하거나 동일한 것으로 보이며, 탄두중량을 줄일 경우, 사거리 2,500 km로 추정된다. INF 조약으로 폐기된 미국 BGM-109G 그리폰, 소련 Kh-55 순항 미사일과 비슷하다.

러시아가 제1격(핵선제공격)에 사용되는 중거리 미사일을 다시 배치하는 것은, 미러간의 신냉전(en:Cold War II)과 연관이 있다.

다른 핵무기 감축 조약 및 회담[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