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환 (1892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조정환(오른쪽)

조정환(曺正煥, 1892년 12월 10일 ~ 1967년 11월 25일[1], 전남 여수)은 대한민국의 외교관이다.

외무부 차관이던 1954년 4월부터 7월까지 제네바에서 열린 제네바 정치회의에 대한 국내 대책반으로 구성되었다.[2]

학력[편집]

  • 1915년 : 미국 켄터키 주립 대학교 역사학과 졸업
  • 1918년 : 미국 켄터키 주립 비리야 대학교 대학원 정치학 석사
  • 1922년 : 미국 미시간 주립 대학교 대학원 외교학과 사회과학 석사
  • 1956년 : 연희대학교 대학원 행정학 석사

각주[편집]

  1. “曺正煥 前外務長官” (PDF). 한국일보. 1967년 11월 26일. 2008년 3월 29일에 확인함. 
  2. “6·25 참전국 모두 모여 만든 ‘유일한 국제공인 통일원칙’”. 《신동아》 (동아일보사). 2008년 2월 1일. 
전임
고창일
제2대 외무부 차관
1949년 3월 7일 ~ 1951년 7월 7일
후임
박암
전임
갈홍기
제5대 외무부 차관
1952년 10월 ~ 1955년 7월 29일
후임
김동조
전임
변영태
외무부 장관 서리
1955년 7월 29일 ~ 1956년 12월 31일
후임
조정환
전임
조정환
(서리)
제4대 외무부 장관
1956년 12월 31일 ~ 1959년 12월 21일
후임
최규하
(직무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