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명조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조선일보 명조체
분류트루타입
개발자조선일보 서체개발연구소
산돌커뮤니케이션
다른 이름조선일보명조

조선일보 명조체(朝鮮日報 明朝體)는 조선일보에 사용하는 신문활자로서 1999년 조선일보 서체개발연구소와 산돌커뮤니케이션이 함께 만들고 조선일보가 가다듬어온 서체이다.

조선일보 명조체는 가로쓰기 글꼴로서 일반 PC매킨토시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일반 PC 및 맥 OS X 공용은 한자 포함 총 2만 6195자, 구형 매킨토시용은 총 1만 4317자를 포함하고 있다.

조선일보사가 2007년 3월 1일 개인 및 기업 사용자에게 무료로 공개하였으며 지적재산권은 조선일보사에 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