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함대 (일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military.png
제3함대
제3함대 배속되었던 순양함 이쓰쿠시마
제3함대 배속되었던 순양함 이쓰쿠시마
활동 기간 1903년 12월 28일 ~ 1905년 12월 20일
1908년 12월 24일 ~ 1915년 12월 25일
1915년 12월 25일 ~ 1922년 12월 1일
1932년 2월 2일 ~ 1939년 11월 15일
1941년 4월 10일 ~ 1942년 3월 10일
1942년 7월 14일 ~ 1944년 11월 15일
국가 일본의 기 일본
소속 일본 일본 해군
종류 함대
명령 체계 대본영(1903~1904)
연합함대(1904~1944)
참전 러일전쟁
중일전쟁
태평양 전쟁

제3함대(일본어: 第三艦隊 다이 산 칸타이[*])는 구 일본 제국 해군의 부대 중 하나이다. 상설이었던 제1함대, 제2함대와는 달리 필요에 따라 편제되거나, 해산되는 특설 함대였기 때문에, 러일 전쟁에서 태평양 전쟁까지의 사이에 여섯 번에 걸쳐 편성과 해산을 반복했다.

초대 (1903년 ~ 1905년)[편집]

제3함대가 신규 편성된 것은 1903년 12월 28일로 임시 편제되어 대본영 직할로 경계, 순찰을 담당하기 위해 노후함을 중심으로 편제되었다. 1904년 3월부터 연합함대에 편입되었다. 함대 작전을 상정하지 않은 오합지졸 부대를 위한 ‘해학적 함대’라는 야유를 받았지만, 육군 부대의 진저우 상륙 지원, 내항하는 발틱 함대 탐지를 위한 인도차이나 수색, 그리고 쓰시마 해전 당일의 적정을 정찰 보고하여 일본의 승리에 크게 공헌했다. 사할린 전투의 상륙 지원 시 재편되었다. 1905년 12월 20일 연합함대 해산식과 동시에 해산되었다.

편제[편집]

1903년 12월 28일 신편제 때의 편제

역대 사령관[편집]

  • 카타오카 시치로 (片岡 七郎) 중장

역대 참모장[편집]

  • 나카무라 세에카 (中村静嘉) 대좌 1903년 12월 28일~
  • 사이토 코오시 (斎藤孝至) 대좌 1905년 1월 12일~1905년 11월 2일 (해산)

2대(1908년 ~ 1915년)[편집]

1905년 12월부터 본토에 제1함대, 제2함대를 상설하는 한편, 중국 대륙에는 일본인 보호를 명목으로 한 "남청함대"(南清艦隊)를 편성하고 파견했다. 이 남청함대를 개명한 것이 2세대의 제3함대이다. 이후 해외 파견 부대와 마찬가지로 사령부를 두지 않고, 지휘관은 사령관이고, 참모도 2명이기 때문에 참모장도 정해져 있지 않았다. 신해 혁명이 발발함에 따라 하천 포함을 크게 강화했다. 제1차 세계 대전이 발발하자 중화 민국 정부는 중립을 선언했기 때문에 순양이 가능한 순양함은 일본으로 퇴각하고, 원양 능력이 없는 하천 포함은 상하이에 집결 후 무장이 해제되고, 제3함대는 해산되었다.

편제[편집]

1908년 12월 24일 남청함대에서 개칭 시의 편제되었던, 니이가타(新高), 쓰시마(対馬), 이즈미(和泉), 스미다(隅田), 후시미(伏見)

역대 사령관[편집]

  1. 테라가키 이조오 (寺垣猪三) 소장 (남청함대 사령관에서 유임) ~
  2. 가와시마 레지로 (川島 令次郎) 소장 1910년 12월 1일 ~
  3. 나와마타와 치로오 (名和又八郎) 소장 1912년 4월 20일 ~
  4. 츠치야 미츠카네 (土屋光金) 소장 1914년 3월 25일 ~
  5. 다카라베 타케시 (財部彪) 중장 1915년 2월 5일 ~ 1915년 12월 25일 (해산)

역대 참모장[편집]

  • 이이다 히사츠네 (飯田久恒) 대좌 1913년 9월 13일 - 12월 1일
  • 이이다 히사츠네 (飯田久恒) 대좌 1913년 12월 1일 - 1914년 5월 27일
  • 요시카와 야스히라 (吉川安平) 중좌 1914년 8월 8일 -

3대 (1915년 ~ 1922년)[편집]

제1차 세계 대전에 대응한 임전 편제로 남쪽으로 진출한 제2함대의 부재중 부대로 편제되었다. 따라서 세계 대전 초반에는 눈에 띄는 움직은 없었지만, 1917년 러시아 혁명이 일어나자, 러시아의 제압을 위해 연해주 방면에서 주력 부대가 되었다. 육군의 시베리아 출병에 대흥하여 선단 호위를 담당했다. 또한 니콜라옙스크 사건 발발 시 구호 부대를 파견했지만, 실패로 돌아갔다. 또한 미카사는 이 함대의 일원으로 진출했을 때 좌초 사고를 일으켰다. 제1차 세계 대전의 종결로 시베리아 출병의 중지, 워싱턴 해군 군축 회의에 따른 구식 전함의 폐기 등을 위해 해산했다.

편제[편집]

1915년 12월 25일 신편 때의 편제

  • 제5전대 : 가시마(鹿島), 히젠(肥前), 시키시마(敷島)
  • 제6전대 : 쓰시마(対馬), 니이가타(新高), 아키쓰시마 (秋津洲), 아카시(明石)
  • 제3수뢰전대 : 카스가(春日)
    • 제5구축함대
    • 제14구축대

참고[편집]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