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임스 밴 플리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ilitary.png
제임스 밴 플리트
James Alward Van Fleet
제임스 올워드 밴 플리트 장군
제임스 올워드 밴 플리트 장군
생애 1892년 3월 19일 ~ 1992년 9월 23일 (100세)
출생지 미국 미국 뉴저지 주 뉴저지 주 코이테스빌
사망지 미국 미국 플로리다 주 플로리다 주 포크 시티
종교 무종교개신교(침례회)
복무 미국 미국 육군
복무 기간 1915년 ~ 1953년
최종 계급 미국 육군 대장
근무 미국 육군 제3보병연대
미국 육군 제6보병사단
미국 육군 제5보병연대
미국 육군 제8군사령부
지휘 미국 육군 제3보병연대 제17기관총대대장
미국 육군 제42보병연대장
미국 육군 제29보병연대장
미국 육군 제6보병사단 부사단장
미국 육군 제5보병연대장
육군 제4보병사단 부사단장
육군 제8보병연대장
육군 제90보병사단장
미국 육군 제23군단장
미국 육군 제3군단장
미국 육군 제2군사령관
미국 육군 제8군사령관
주요 참전 제1차 세계 대전
제2차 세계 대전
그리스 내전
한국 전쟁
서훈 내역 퍼플 하트 훈장
동성 무공훈장
은성 훈장
기타 이력 미식 축구 코치
외교관
기업가
작가
목장 경영자

제임스 올워드 밴 플리트(James Alward Van Fleet, 1892년 3월 19일 ~ 1992년 9월 23일)는 2차 대전한국전에 참전한 미국 육군 장성이며 정치가외교관이며 작가기업가이다.

생애[편집]

성장 및 교육 배경[편집]

제임스 밴 플리트는 뉴저지 주 포트 리의 Coytesville 지역에서 태어났지만 유아 시절 부모가 플로리다로 이사갔다. 밴 플리트는 플로리다 주 Bartow의 Summerlin Institute 고등학교를 다녔다. 1911년 졸업 후 밴 플리트는 뉴욕 주 웨스트 포인트의 미국 육군사관학교에 입학했다. 그는 웨스트 포인트에서 육군을 대표하는 미식 축구 팀원이었으며 1914년 무패로 팀을 이끈 탁월한 풀백이었다. 밴 플리트의 1915년 미국 육사 졸업생 동기 가운데 장군이 된 사람들이 여럿 나왔기 때문에, 후일 역사가들은 이들을 "별이 쏟아진 학번"이라고 불렀다. 동급생 가운데 후일 미국 34대 대통령이 된 드와이트 D. 아이젠하워와 5성 장군이 된 오마르 브래들리 (Omar Bradley)이 있다. 졸업 후 그는 미 육군 보병 소위로 임관했다.

군대 경력[편집]

육사 졸업 후[편집]

제 1 차 세계 대전 중, 그는 존 J. 퍼싱 장군하에 미국 원정군의 일원으로 대대 지휘관을 지냈다. 밴 플리트는 미국 플로리다 대학(University of Florida)의 미 육군 ROTC 프로그램의 선임 장교로 근무하면서, William G. Kline을 돕기 위해 1923년과 1924 년에 플로리다 대학 게이터스 축구 팀의 수석 코치로 일했다. 게이터스 축구 팀은 12-3-4 (.737) 기록을 세워 전국적으로 알려졌다.

제 2 차 세계 대전[편집]

제 2 차 세계 대전 중 밴 플리트는 제 8 보병 연대를 3 년간 지휘하면서 유럽 전선에 참여, 1944년 6월 D-day 노르망디 상륙작전에서 유타 해변에 연대의 상륙을 지휘했다. 미 육군 참모총장 조지 마샬 (George Marshall) 장군은 밴 플리트와 비슷한 이름을 가진 유명한 알코올 중독자였던 다른 장교와 잘못 혼동하여, 이 탁월한 장교의 승진을 저지했다.

유럽 통합 지휘관으로 임명된 아이젠하워가 마샬 장군에게 그의 실수를 알렸고, 얼마 후 밴 플리트는 사단장 및 군단 지휘관으로 승진했다. 1945년 3월 17일 George S. Patton 장군의 3군에 속했던 미 육군 3군단장으로 John Millikin 장군의 후임 사령관이 되었다.

제 2 차 세계 대전 이후[편집]

1946년 밴 플리트는 트루만 독트린의 집행자로 그리스에 파견되어, 그리스 정부와 250명의 군사 고문단에 조언했고, 4억 달러의 군사원조를 관리하여 그리스 내전 종식에 기여했다. 그리스 북부 도시 카스토리아 (Kastoria)의 중앙 광장에 여러 해 밴 플리트 장군의 흉상을 볼 수 있었고, 2007년 흉상은 새 동상으로 교체되었다.

밴 플리트는 1950년 8월 10일부터 1951년 4월 11일까지 미 육군 제 2 군 총사령관을 지냈다.

한국 전쟁 참전[편집]

한국전 당시에는 미국 제 8 군 사령관으로 유엔군 사령관을 겸했다. 1951년 4 월 14일 밴 플리트는, 맥아더 원수가 미국으로 귀임하게 되면서 맥아더의 후임이 된 매슈 리지웨이 장군의 후임으로, 8 군과 유엔군 총사령관으로 한국전에 참가하게 된다. 그는 리지웨이의 전략을 이어 받아 숫적으로 우세였던 중국 공산군과 북한군에 맞서는 작전에서 미 8 군을 지휘했다.

현리 전투와 한국군의 작전지휘권[편집]

한국 전쟁 중인 1951년 5월 중공군의 5월공세로 오마치고개가 중공군에게 점령당해 현리전투에서 당시 유재흥이 지휘하던 대한 육군 제3군단은 전체가 포위되었다. 이에 군단장 유재흥은 부군단장을 군단장 대리로 지정한 후 경비행기를 이용해 포위망 밖으로 도주, 3군단은 지휘통제가 불가능해져 와해 상황이 되었다. 이에 따라 3군단은 사단장 이하 지휘관들이 지휘를 포기하고 계급장을 제거한 후 전체 병력이 개별적으로 무질서하게 후퇴했다. 현리전투의 결과, 3군단은 병력의 30%와 중장비의 70%를 잃었고, 이로 말미암아 한국군 장성의 작전지휘 능력은 철저하게 불신받게 되었다. 당시 유엔군 사령관이었던 밴플리트 미8군사령관은 한국군의 제1군단을 제외한 모든 군단 사령부를 해체하고 일체의 작전지휘권을 미군 장성들에게만 부여하는 특단의 조치를 하였다. 1군단 또한 미군 사령부로부터 직접 지휘를 받도록 해 육군본부를 지휘선 상에서 제외하여 이 시점부터 모든 한국군의 작전지휘권이 상실되었다.

한국에 대한 기여[편집]

한국 재임 중 1952년 4월 미국 공군 장교로 B-26 폭격기 조종사였던 외아들 제임스 밴 플리트 2세 대위가 작전 중 실종되었고, 2년이 지나 전사자로 처리되었다. 재임 기간 중 대한민국 육군사관학교의 설립과 건물을 신축하는 등, 4년제 육군 사관학교를 통해 대한민국 육군의 전력 강화에 기여했다. 현재 대한민국 육군사관학교에는 밴 플리트 장군의 동상이 서 있고, 육사 박물관에는 한국 육군 사관학교의 발전을 바란다는 장군의 개인 편지가 전시되어 있다.

전역 이후 및 사후에 미친 영향[편집]

1953년 3월 31일 벤 플리트 장군의 전역식에서 해리 트루먼 전 대통령은 "밴 플리트 장군은 지금까지 내가 본 가운데 가장 최고의 장군이었다 ... 나는 그를 그리스에 보내 그 전쟁에서 승리했다. 나는 그를 한국에 보내 그 전쟁에서 승리했다"고 말했다. 일생동안 밴 플리트에게는 3 개의 Distinguished Service Crosses (용감한 전투에서 2 번째로 높은 상) 훈장, 8 개의 은성 훈장, 3 개의 동성 훈장, 3 개의 (전투에서 받은 부상으로 받는) Purple Hearts 훈장이 수여 되었는데, 이때 밴 플리트는 일반 보병 병사라면 누구나 가슴에 가지고 있는 전투 보병 배지를 가장 소중한 소유물로 여겼다. 그는 1953년 7월 26일, What 's My Line의 에피소드에 출연했다.

1954년 7월 28일 미국을 국빈 방문한 이승만 대통령은 대한민국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미 상하원 양원 회의에서 영어로 연설하면서, "1951년, 밴 플리트 장군이 미 제8군을 지휘하기 위해 한국에 왔다...그는 한국 청년들을 제주도, 광주, 논산, 기타 여러 곳에 모으고 주한 미 군사고문단의 장교들을 보내 주야로 훈련시켰다. 수개월도 지나지 않아 한국 청년들은 전선에 보내졌으며 경이로운 성과를 올렸다. 오늘날 이렇게 훈련받은 군대는 아시아를 통틀어 최강의 반공군으로 알려졌으며 한국 전선의 3분의 2 이상을 담당하고 있다. 그래서 한국인은 밴 플리트 장군을 '한국군의 아버지'라고 부른다"고 말했다. [1]

1957년 밴 플리트는 "양국의 문화, 목적, 이상, 예술, 과학 및 산업에 대한 정보를 이해와 공감을 통해" 미국과 한국 두 나라 국민의 우애 증진에 헌신할 코리아 소사이어티를 뉴욕 시에 설립하는데 깊이 관여 했다.

밴 플리트는 1992년 9월 23일 플로리다 주 포크 시티 근교에 있는 목장에서 잠을 자다가 사망했다. 1992년에 100 번째 생일 축하 몇 달 후였다. 사망 당시 미국에서 가장 나이가 많은 장성이었던 그는 알링턴 국립 묘지 7구역에 안장되었다.

그의 사후 얼마 되지 않아 코리아 소사이어티는제임스 A 밴 플리트 상을 제정하여, 매년 한 - 미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한 사람에게 표창해 왔다. 또 그를 기념하기 위해, 플로리다 포크 시티에서 마블로 연결되는 트레일이 제임스 밴 플리트 장군 주 트레일로 명명되었다. 플로리다 대학(University of Florida)은 1946년 장군에게 명예 박사 학위를 수여했고, 미 공군, 육군 및 해군 ROTC 프로그램이 있는 군대 과학 건물을 밴 플리트 홀로 명명했다. 밴 플리트는 1971년 "명예 우승자"로 플로리다 체육 대학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1998년에 플로리다 역사가 및 다른 컨설턴트 패널은 밴 플리트를 20 세기의 가장 중요한 플로리다 주민 50명 가운데 한 사람으로 지명했다.

밴 플리트 사후 조지 C. 마셜 재단 (George C. Marshall Foundation)은 장군의 기록물을 기증 받았으며, 마셜 ​​장군의 기록물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재단 소유의 논문 컬렉션이다. 한편 밴 플리트 장군은 미술 수집가이기도 했는데, Samuel P. Harn 미술박물관에 많은 희귀하고 예외적인 아시아 예술품들을 기증했다.

밴 플리트와 그의 부인 헬렌 무어 밴 플리트(1892-1984) 부부 사이에 3명의 자녀, 8명의 손주 및 12명의 증손자가 있다.

상훈[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대통령 기록관. “한국군의 아버지 '제임스 밴 플리트(James Alward Van Fleet)'. 《한국군의 아버지 '제임스 밴 플리트(James Alward Van Fleet)'》. 2017.5.30에 확인함. 

바깥 고리[편집]

전임
매슈 리지웨이
미국 제8군 사령관
1951년 - 1953년 2월 11일
후임
맥스웰 테일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