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제군(齊郡)은 중국의 옛 군으로, 제후왕국으로서는 제국(齊國)이라 한다. 진나라가 시황 26년(기원전 221년) 제나라를 멸하고 서울 임치 주변을 관할하는 임치군(臨菑郡)을 둔 것을 시작으로 하며, 이때부터 이 군의 치소는 임치였다. 전한에서 한신제왕으로 봉하면서 제나라의 수도 임치 주변의 군이므로 제나라내사지가 됐고, 이 내사지가 제나라 폐지 후 제군이 됐다.

전한[편집]

고제 5년(기원전 202년) 한신이 제나라에서 초나라로 옮겨 봉해지고 제나라가 폐해지면서, 제나라의 서울 지역은 임치군(臨淄郡)이 됐다. 고제 6년(기원전 201년) 고제의 서장자 유비가 제왕으로 봉해지면서 제나라의 내사지가 됐다. 제문왕 유칙이 기원전 165년에 후사 없이 죽어 제나라가 폐지돼 제나라의 내사지는 다시 임치군이 됐다. 기원전 164년 제나라를 분할 부활하면서 임치군을 둘로 나눠 동부는 치천국으로 분리됐고 서부만이 제나라가 됐으며 옛 제나라의 지군들은 모두 독립 왕국이 됐다. 기원전 127년 제여왕 유차창이 죄를 짓고 자결해 제나라를 폐지하고 제군을 설치하면서 임치군이 아닌 제군이라는 군 명칭이 이후에도 계속된다. 원수 6년(기원전 117년) 제회왕 유굉이 봉해지면서 다시 제나라가 됐고 제회왕이 8년(기원전 110년)에 죽으면서 제군이 됐다.[1][2]

청주에 속하였으며, 원시 2년(2년)의 인구조사에 따르면 호구 154,826호, 인구 554,444명이었다. 아래의 속현 목록은 《한서》지리지의 내용이다.[3] 원연·수화 연간(기원전 8년 무렵)의 현황으로 여겨지며, 총 12현(6현 6후국)이다. 일반적으로 첫 현이 치소로 여겨진다.

이름 한자 대략적 위치 비고
임치현 臨淄縣 쯔보시 사상보(師尙父)가 봉해진 곳으로 영구(營丘)이다. 여수(如水)가 북서에서 양추(梁鄒)에 이르러 제수(泲水)로 들어간다. 복관(服官)과 철관(鐵官)이 있었다.
창국현 昌國縣 쯔보시 남동 덕회수(德會水)가 북서로 서안(西安)에 이르러 여수로 들어간다.
이현 利縣 빈저우시 보싱현
서안현 西安縣 쯔보시 북동
거정현 鉅定縣 둥잉시 광라오현 마차독수(馬車瀆水)가 거정수에서 갈려나와서 북동으로 낭괴(琅槐)에 이르러 바다로 들어간다.
광후국 廣侯國 웨이팡시 칭저우시 남서 위산(爲山)에서 탁수(濁水)가 나와 북동으로 광요(廣饒)에 이르러 거정수(鉅定水)로 들어간다.
광요후국 廣饒侯國 둥잉시 광라오현과 웨이팡시 서우광시 교외 일대
소남현 昭南縣 ?
임구후국 臨朐侯國 웨이팡시 린추현 봉산사(逢山祠)가 있고, 석고산(石膏山)에서 상수(洋水)가 나와 북동으로 광요에 이르러 거정수로 들어간다.
북향후국 北鄕侯國 쯔보시 북동과 둥잉시 광라오현 남 일대
평광후국 平廣侯國 ?
대향후국 臺鄕侯國 웨이팡시 서우광시 북동?

[4][5]

[편집]

군의 이름을 제남군(濟南郡)으로 고치고 다음 현의 이름을 고쳤다.

전한
임치 제릉(齊陵)
이치(利治)
서안 동녕(東寧)
임구 감구(監胊)
북향 우취(禺聚)

각주[편집]

  1. 반고: 《한서》 권6 무제기제6
  2. 위와 같음, 권63 무오자전제33
  3. 반고 찬, 안사고 주, 《한서》28권 상 지리지 제8 상
  4. 반고: 《한서》 권28 지리지 제8 상
  5. 周振鹤 (2006년 6월). 《汉书地理志汇释》. 合肥市回龙桥路1号: 安徽教育出版社. 245-226쪽. ISBN 7-5336-475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