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근옹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정근옹주
지위
옹주
신상정보
출생일 1599년
출생지 조선
사망일 1613년 음력 7월 11일
사망지 조선
매장지 정근옹주 묘
(경기도 양평군 강상면 병산리)
왕조 조선
부친 선조
모친 정빈 민씨
배우자 일선위 김극빈

정근옹주(貞謹翁主, 1599년? ~ 1613년 음력 7월 11일)는 조선의 왕족이다. 선조정빈 민씨의 딸이다.

생애[편집]

가계[편집]

조선의 제14대 선조와 후궁 정빈 민씨의 3녀이며, 생년은 명확하지 않다. , 본관전주이다.

생모 정빈 민씨는 여흥 민씨 민사준의 딸로, 1580년(선조 13년) 음력 5월 26일 종2품 숙의로 정식 간택되어 입궁하였다. 민씨는 선조와의 사이에서 정근옹주를 비롯한 2남 3녀를 낳았다[1][2].

옹주 시절[편집]

1610년(광해군 2년) 음력 9월 19일 광해군이 정근옹주의 남편을 간택하기 위해 11세부터 16세까지의 남성을 대상으로 간택 단자를 내도록 하였고[3], 이듬해인 1611년(광해군 3년) 음력 5월 21일 대사헌 등 여러 관직을 역임한 선산 김씨 김신원(또는 김이원[4])의 아들 김극빈으로 남편이 정해졌다. 이때 김극빈은 일선위에 봉해졌다[5][6].

그러나 정근옹주는 혼인 2년 뒤인 1613년(광해군 5년) 음력 7월 11일 사망하였다. 옹주가 죽자 광해군은 차자를 올리는 것과 모든 하례를 미루도록 하였다[7]. 정근옹주는 자녀가 없어 김극빈의 조카 김세필로 그 후사를 이었다. 그러나 김세필 또한 아들을 낳지 못해 다시 일가 친척 김구상으로 하여금 그 뒤를 잇게 하였다[8].

묘소[편집]

현재 정근옹주의 묘소는 경기도 양평군 강상면 병산리에 있다. 남편 김극빈의 묘와 나란히 위치하고 있으며, 망주석문인석 등이 있다. 그러나 묘비는 없고, 다만 묘비가 있었던 것을 짐작케 하는 흔적인 비좌만이 남아있다[9].

가족 관계[편집]

친정

  • 아버지 : 제14대 선조(宣祖, 1552~1608, 재위 1567~1608)
  • 어머니 : 정빈 민씨(靜嬪 閔氏, 1567~1626)

시가

출처[편집]

  1. 《조선왕조실록》선조 14권, 13년(1580 경진 / 명 만력 8년) 5월 26일(갑오) 1번째기사
  2. 한국금석문 종합영상정보시스템〈정빈민씨묘갈〉
  3. 《조선왕조실록》광해 33권, 2년(1610 경술 / 명 만력 38년) 9월 19일(신유) 1번째기사
  4. 한국학중앙연구원 - 한국민족문화대백과 〈김이원〉
  5. 《조선왕조실록》광해 41권, 3년(1611 신해 / 명 만력 39년) 5월 21일(경신) 3번째기사
  6. 한국학중앙연구원 - 한국역대인물 종합정보 시스템 〈김극빈〉
  7. 《조선왕조실록》광해 68권, 5년(1613 계축 / 명 만력 41년) 7월 11일(정묘) 1번째기사
  8. 《국조인물고》김이원
  9. 두산백과 〈정근옹주 묘〉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