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철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ilitary.png
장철부
張哲夫
대한민국 육군 중령 장철부 선생
대한민국 육군 중령 장철부 선생
생애 1921년 3월 10일 ~ 1950년 8월 4일 (30세)
출생지 일제 강점기 일제 강점기 평안북도 용천
사망지 대한민국 대한민국 경상북도 청송
본관 평양(平壤)
별명 본명(本名)김병원(金秉元)
호(號)는 기부(騎夫)
부모 양부 장옥두(張沃斗)
복무 대한광복군
Flag of the Republic of Korea Army.svg 대한민국 육군
복무 기간 1944년 ~ 1950년
최종 계급 중령 대한민국 육군 중령(추증)
근무 육군본부 기갑연대 제2기병대대
지휘 대대장
주요 참전 제2차 세계 대전, 한국 전쟁
서훈 내역 1977년 대통령 표창장 추서
1990년 건국훈장 애족장 추서
2002년 8월의 호국인물 추서
기타 이력 평북 정주 오산고보 졸업(1941년)
일본 주오 대학교 철학과 중퇴
대한민국 육군사관학교 5기 졸업
대한민국 육군보병학교 졸업

장철부(張哲夫, 1921년 3월 10일 ~ 1950년 8월 4일)는 한국의 독립운동가이자 대한민국 육군 장교이다.

생애[편집]

평안북도 용천 출신으로 1944년 일본 주오 대학에 재학 중 일제에 의해 학도병으로 강제징집되어 일본군으로 중국 전선에 투입되었다. 그러나 중국 서주에서 일본군을 탈출하여 한국광복군에 합류하면서 독립운동을 펼쳤다. 그는 항일운동을 하면서 본명인 김병원에서 장철부로 개명하였다.

1945년 8.15 광복이 되자 2년간 둥베이 지방에서 역원교습소(驛員敎習所) 조선인 하급 교관을 지내다가 1947년에 귀국하여 1948년 육군사관학교 특5기육군 중위 임관하여 이듬해 1949년 육군보병학교를 졸업하였으며 같은 해 1949년 육군본부 기갑연대가 창설되자 육군본부 기갑연대 제2기병대대장을 역임하였다.

1950년 한국 전쟁이 발발하자 기병대대장으로 참전하여 적을 적멸시키는 등 혁혁한 전공을 올렸지만, 그 해 8월 4일 청송, 경주로 진출하려는 조선 인민군과 교전을 벌였으나, 대대 지휘소가 점령되기 직전 '포로가 되는 수치와 불명예 대신에 차라리 깨끗한 죽음을 택하겠다.'며 자신의 권총으로 자결하였다.

사후 육군 중령으로 1계급 특진, 1990년 건국훈장 애족장(1977년 대통령표창) 추서, 2002년 '8월의 호국 인물'로 선정되었다.[1] 묘는 2002년 8월 12일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되었다.

사진[편집]

각주[편집]

  1. 8월 호국인물'에 장철부 육군중령 연합뉴스 2002-07-30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