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위에서 첫 번째 것이 자차이다.

자차(일본어: 刺又 (さすまた) 사스마타[*])는 일본의 포물도구이다.

긴 봉의 끝에 소 뿔 모양의 금속이 달려 있다. 이 도구로 체포하려는 범죄자의 목, 팔, 다리를 짓눌러 벽이나 바닥에 몰아붙여 꼼작 못하게 만들어 제압한다. 여러 명의 경찰이 각각 다른 부위를 제압하는 것이 매우 효과적이었다. 범죄자가 봉을 잡고 밀어내지 못하도록 "소 뿔" 바로 밑의 봉 부분에는 가시를 박았다.

수닉, 돌봉과 함께 소위 삼도구라 일컬어진, 무로마치 시대부터 사용된 일본 전근대 경찰의 중요 체포도구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