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자율미
雌栗靡
지위
오손 대곤미
재위 기원전 33년? 기원전 32년? ~ ?
전임 성미
후임 이질미
이름
자율미
신상정보
부친 성미

자율미(雌栗靡, ? ~ ?)는 오손의 군주로, 3대 대곤미다. 2대 대곤미 성미의 아들이다.

생애[편집]

아버지가 죽자 그 뒤를 이어 대곤미가 됐다. 강력해 흡후들의 복종을 받았고, 자신의 목장에 백성들의 가축이 들어가지 못하게 했다.[1] 옹귀미 때에 비해 나라가 평안하고 화목했다. 대곤미에게 병합될 것을 염려한 소곤미 말진장이 거짓 투항시켜 보낸 귀족 오일령(烏日領)에게 칼로 찔려 죽었다. 단회종이 함께 의논해 작은아버지 이질미를 오손의 대곤미로 세웠다.

각주[편집]

  1. 혹은 백성에게서 가축세를 받지 않았다고 해석하기도 한다.

출전[편집]

  • 반고: 《한서》 권96하 서역전제66하, 동북아역사재단 편집 《한서외국전역주》에서 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