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르 보호령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자르 보호령
독일어: Saarprotektorat
프랑스어: Protectorat de Sarre

1947년1956년
Flag of Saar (1947–1956).svg Blason Sarre 1947-1956.svg
국기 국장
프랑스 제4공화국의 보호령
수도 자르브뤼켄
정치
공용어 독일어, 프랑스어
정부 형태 공화국
기타
통화 자르 마르크, 자르 프랑
독일의 역사
Geschichte Deutschlands
German Flag Flying aganist a Blue Sky.jpg
v  d  e  h

자르 보호령(독일어: Saarprotektorat, 프랑스어: Protectorat de Sarre)은 1947년부터 1956년까지 현재의 독일 자를란트 주에 존재했던 프랑스보호령이다.

제2차 세계 대전이 끝난 이후에 프랑스는 자르가 독일에 편입되는 것을 반대했다. 이 때문에 자르는 한동안 프랑스가 관리하는 보호령으로 남았다.

1954년 10월 23일에 체결된 파리 협정에 따라 프랑스는 서유럽 연합의 지원을 통해 자르에 독립 국가를 수립하는 한편 자르와의 경제적 통합을 수립하려고 했다. 그렇지만 1955년 10월 23일에 실시된 주민투표에서 자르에 독립 국가를 수립하는 방안은 찬성 32.29%(득표수 201,973표), 반대 67.71%(득표수 423,434표)를 기록하면서 부결되고 만다. 주민투표의 부결은 자르가 서독에 편입된다는 것을 의미했다.

1956년 10월 27일 프랑스와 서독 사이에 체결된 자르 조약에 따라 프랑스는 자르를 1957년 1월 1일을 기해 서독에 반환하기로 결정했다. 1957년 1월 1일에 서독에 자를란트 주가 수립되면서 오늘날에 이른다.

관련 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