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희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임희숙(任喜淑, 1950년 6월 29일 ~ )은 서울시에서 태어난 대한민국의 가수이다. 종교개신교이다.

생애[편집]

한양대학교를 졸업했다. 덕성여고 2학년 때인 1966년 ‘외로운 산장’으로 데뷔했다.[1] 이후 1969년 노래 '그사람 떠나고'로 가요계에 정식으로 데뷔했다. ‘내 하나의 사람은 가고’, ‘진정 난 몰랐네’, ‘사랑의 굴레’, ‘잊혀진 여자’, ‘상처’, ‘한동안 뜸했었지’ 등 수많은 곡들을 히트시켰다. 감정 전달과 탁월한 곡 해석 능력으로 소울계의 대모로 불렸다.

각주[편집]

  1. “임희숙 인물정보”. 《문화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