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육수색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인육수색(중국어: 人肉搜索, 영어: human flesh search engine)이란 중국에서 특정인의 신상 관련 자료(글, 사진, 동영상 등의 형태)를 인터넷에 무차별 공개하는 일종의 사이버 폭력을 일컫는 말로, 2006년 중국의 인터넷에서 이 말이 처음 생겨났다.[1][2] 대한민국신상털기와 비슷하다.

2008년 12월 중국 최고인민법원은 인육수색을 "사이버 폭력이나 사생활 심해를 유발시키는 심상치 않은 현상"이라고 정의하였다.[3]

인용[편집]

  1. 『娱乐八卦』[八卦江湖]MSN名人毒药的真正内幕快要揭开了
  2. 私人空间10大沦陷区:失去隐私的新媒体时代
  3. Chinese court fines Web user in "cyber-violence" case - The New York Times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