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 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플레볼란트에서 네덜란드 970 km2 떨어진 세계에서 매립지에 의해 형성되는 가장 큰 섬이다.

인공 섬(人工 ─)은 자연적으로 생성된 섬이 아닌, 사람의 인위적 힘으로 만든 섬을 말한다. 인공 섬을 만드는 방법에는 기존의 작은 섬을 넓히는 것, 암초를 중심으로 새로 섬을 만드는 것, 또는 여러 작은 섬을 모아다 커다란 섬을 만드는 방법 등 여러 가지가 있다.

옛 인공 섬은 물에 띄우거나, 얕은 물에 나무나 돌 재질로 세워 만들었으나, 오늘날 인공 섬은 보통 흙과 모래로 메워 만들지만, 운하 건설 등의 다른 공사를 하다가 우연히 인공 섬이 생기기도 한다. 한편, 바다에 떠 있는 석유 시추기지를 인공 섬으로 보기도 한다. 유명한 대한민국 인공 섬으로는 롯데월드매직아일랜드 등이 있고, 일본의 경우 후쿠오카 아일랜드시티가 대표적으로 손을 꼽히고 있다.

모던 프로젝트[편집]

현재 이 문단은 주로 아시아에 한정된 내용만을 다루고 있습니다. 다른 국가·지역에 대한 내용을 보충하여 문서의 균형을 맞추어 주세요.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2019년 7월 2일에 다른 국가·지역에 대한 내용의 추가가 요청되었습니다.)

대한민국[편집]

대한민국의 인공 섬으로는 서울특별시서래섬, 세빛섬, 롯데월드매직아일랜드, 부산광역시부산항, 인천광역시송도국제도시 등이 있다.

일본[편집]

일본의 인공 섬에는 후쿠오카현 후쿠오카시하카타만 부근에 있는 후쿠오카 아일랜드시티롯코 아일랜드가 대표적인 인공 섬으로 손을 꼽히고 있다. 그 외에도 간사이 국제공항이나 고베 공항, 주부 국제공항도 물론 인공 섬에 속해 있다.

아랍에미리트[편집]

아랍에미리트에는 야자수를 형상화하고 있는 인공 섬인 팜 주메이라가 대표적이다.

타이완[편집]

타이완의 경우 가오슝시 치진구 전 지역이 인공 섬으로 놓인 것으로 알려져 온 것으로 보인다.

이미지 갤러리[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