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모리 가즈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나모리 가즈오

이나모리 가즈오(일본어: 稻盛和夫 (いなもり かずお) 1932년 1월 21일[1] ~ )는 일본기업인으로 교세라, 다이니덴덴 (현 KDDI)의 창업주이며, 일본항공의 회장을 역임했다. 처는 우장춘의 4녀 아사코이다.

인물[편집]

가고시마 대학 공학부를 졸업하고, 쇼후공업에 입사한 후, 1959년 교세라를 설립했다. 10년 뒤에 주식상장을 했으며, 파인 세라믹 기술로 성장했다. 1984년 다이니덴덴을 설립했다. 같은 해 재단법인 이나모리 재단을 설립했으며, 교토 상을 재정했다. 1998년 백남준이 이 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0년 일본항공이 파산하자 단 세 명의 측근만 데리고 투입되어 13개월만에 흑자로 전환시켰으며, 2012년 3월에는 역대 최고액을 경신했다. 이과정에서 '소선(小善)은 대악(大惡)과 닮아 있고, 대선(大善)은 비정(非情)과 닮아있다'라는 명언을 남기기도 했다.[2] 2013년 3월에 일본항공의 회장에서 물러나 교세라에 복귀했다.

주요 저서로는 아메바 경영, 카르마 경영, 소호카의 꿈, 성공을 향한 정열, 이나모리 가즈오의 철학 등이 있다.

바깥 고리[편집]

각주[편집]

  1. 호적상 출생일은 1932년 1월 30일
  2. "확실하게 봐두게, 이것이 경영이네" 동아일보, 2013년 12월 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