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 (1878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오산 이강
鰲山 李剛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출생 1878년 4월 18일(1878-04-18)
조선 평안도 용강
사망 1964년 10월 13일 (86세)
대한민국 서울 종로구
거주지 대한민국 서울
대한제국 평안남도 진남포(前)
대한제국 한성부(前)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前)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 프란시스코(前)
러시아 제국 프리모르스키 지방 프리모르스키 주 블라디보스토크(前)
청나라 만저우 지방 헤이룽장 성 하얼빈(前)
중화민국 장쑤 성 상하이(前)
중화민국 허베이 성 톈진(前)
일제 강점기 평안남도 평양(前)
중화민국 쓰촨 성 충칭(前)
본관 수안(遂安)
경력 신민회 행정위원
대한국민의회 부총재 겸 최고위원
前 신민단 최고위원
대한 임정 의정원 의장
한국독립당 고문 겸 대표최고위원
종교 유교(성리학) → 개신교
의원 선수
정당 무소속
웹사이트 대한민국 국가보훈처 공훈록

이강(李剛, 1878년 4월 18일 ~ 1964년 10월 13일)은 대한제국독립운동가이다. 아호(雅號)는 오산(吾山, 鰲山)이다.[1]

생애[편집]

평안남도 룡강군 출생으로 1903년 하와이로 노동 이민을 떠났다. 하와이에서 영어를 배운 뒤 이듬해인 1904년 샌프란시스코로 이주했다. 그는 이곳에 와 있던 안창호와 자연스럽게 만나게 되었고, 안창호가 창설한 공립협회에 참가하여 《공립신보》의 주필을 지냈다.

1907년 안창호가 귀국하여 조직한 신민회에 참가하였으며, 곧 러시아로 이동하여 블라디보스토크에 신민회 지부를 설치하고 《해조신문》과 《대동공보》를 발행했다. 이때 안중근과 가깝게 지냈으며, 그의 이토 히로부미 저격을 후원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2].

1919년 3·1 운동 이후 러시아령에서의 독립 운동 단체들이 합작한 대한국민의회, 무장 독립 운동 단체인 신민단을 조직했다. 그러나 여건이 어렵자 1923년 상하이로 망명, 대한민국 임시정부에 가담했고 의정원 의장 등을 지냈다. 이 기간 중 중국에서 일본 경찰에게 체포되어 1928년부터 1930년까지 평양형무소에서 복역하기도 했다.

1962년 건국훈장 독립장이 수여되었다.

이외 이력[편집]

참고 자료[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