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밀하게 위대하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comicballoon.png
은밀하게 위대하게
장르 액션, 드라마, 코미디
웹툰: 은밀하게 위대하게
작가 Hun(최종훈)
연재 사이트 다음 만화속세상
연재 기간 2010년 7월 5일 ~ 2011년 4월 28일
연재 요일 매주 월요일, 목요일
- 토론

은밀하게 위대하게》는 대한민국의 만화가인 Hun(최종훈)이 2010년 7월 5일부터 2011년 4월 28일까지 다음 만화속세상에 연재했던 웹툰으로서 2011 대한민국 콘텐츠어워드 만화부문 장관상을 수상했다.[1]

줄거리[편집]

북한에 최고특수 부대인 5446부대에 오성조 3대 조장 원류환은 북한에서 첩보임무를 받고 남한에 오게 된다. 남한에서 자신을 감추고 바보 방동구라는 다른 삶으로서 살던 2년째 흑룡조 조장 리해랑이 찾아오고 뒤이어 감시자인 오성조 4대 조장 리해진이 찾아오게 된다. 이들은 남한에서 점차 평범한 무언가를 각자 소망하게 된다. 이때 북한 측에서 남한과 원만한 관계를 위해 리해랑의 아버지는 그들을 없애기 위해 연어를 불러들이라 하지만 그들을 교육시킨 김태원 대좌는 그들의 명예를 위해 자살명령을 내리게 해달라한다. 원류환은 이에 타당한 이유와 오마니에 대한 보장을 듣고 싶어한다. 그에 따라 북한의 명령에 응하지 않자 결국 북한 특수부대 교관 대좌 김태원이 오게 되면서 이들의 운명이 비극에 달하게 된다.

등장인물[편집]

간첩[편집]

원류환/방동구

5446부대 오성조 3대조장 뛰어난 운동신경을 가졌고 5개국어를 할줄아는 엘리트 간첩 남한 최하층에 잠입해 그들과 하나가 되어 그들이 가진 군사기밀을 몰래 빼오라는 임무를 받고 서울에 한 달동네에서 방동구란 가명으로 2년째 바보백수 행세를 하고있다. 꼬맹이들한테도 놀림거리가 되는일이 여간 수치스러운게 아니었지만 이런것또한 간첩임무의 하나라고 생각하며 애써 눌러참는다. 하지만 그와중에도 군사기밀과는 아무런 상관없는 그들의 소박한 일상의 행복과 북에 있는 어머니에 대한 그리움이 커져 점점 갈등을 하기 시작한다.

리해랑/김민수

5446부대 흑룡조 3대조장 류환과는 죽마고우 지간 리무혁 대장의 아들이지만 아버지의 빽으로 조장자리를 얻었다는 얘기가 듣기싫어 류환에게도 비밀로 부쳤다 어딘가 무뚝뚝해 보이는 류환과는 달리 엄청난 능구렁이다. 류환과 같은 달동네 월세집에서 락스타를 꿈꾸는 기타리스트 김민수로 위장중이다.

리해진/이해진

5446부대 오성조 4대조장 훈련생 시절부터 일주일에 훈련이 없는 단 6시간마저도 운동으로 때우는 류환을 보며 동경심을 느꼈고 그에게 오성조로 데려가달라고 한다. 그러다 류환의 칼로 무릎을 찔리는데 이때 류환으로부터 '죽을만큼 고통스러운 모든 훈련을 거쳐 간첩이 되면 소원대로 오성조로 데려가주겠다'는 말을 듣는다. 그 한마디에 엄청난 자극을 받아 칼에 찔리는 조장경합에서도 살아남아 열일곱이란 어린 나이에 오성조 4대조장이 된다.

서수혁

5446부대 백두조 4대조장 류환보다. 4년 먼저 남파된 이중간첩으로 남한에서는 국정원 요원으로 일하고 있다. 서른도 안된 류환이 생사를 오가는 임무때문에 심란해하는걸 안타깝게 여기며 자결명령이 내려오자 숨어살것을 권유한다.

김태원

5446부대 총교관 자결명령을 불복한 류환, 해진, 해랑을 없애기 위해 남한으로 온다.

서상구

16년동안 남한에서 우체부 행세를 하며 간첩들에게 편지를 내통하는 일을 하고있다. 남파임무를 하는 세 사람중 류환과 가장 친하다. 하지만 실제 정체는 간첩이 아닌 대학에서 인민학을 가르치는 교수다.

리무혁

5446부대 창시자 자신의 권력을 지키기 위해 간첩들의 정보를 남한정부에게 넘기는가 하면 아들마저 죽음으로 내모는 파렴치한 행각도 서슴치 않는 인물이다.

동네 사람들[편집]

전순임

류환이 세들어 사는 슈퍼집 주인 십수년전 남편과 사별하고 홀로 어린 두석을 키워오다 동네 길바닥에 쓰러진 류환을 데려와 친아들처럼 키워준다.

조두석

순임의 아들 겉으론 늘 어딘가 모자란 류환을 바보취급하며 잔뜩 부려먹지만 사실은 피한방울 안섞인 객식구인 그를 친동생처럼 여기며 평생동안 책임질 생각까지 하고있다.

윤유란

중소기업을 착실하게 다니며 하나뿐인 동생을 먹여살리는 처녀가장 류환의 짝사랑 상대다.

윤유준

유란의 남동생 자신을 먹여살리느라 고생하는 누나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늘 학교에서 싸움질만 하고다닌다. 같은반에 전학온 해진이 류환과 가까이 지내기 위해 자신을 이용한다는건 전혀 모른채 그를 꼬봉으로 부리고 있다.

란/허이란

밤무대 재즈가수 그래서인지 항상 야시시한 옷을 입고다니고 담배까지 피운다. 18살에 아이를 낳은 미혼모지만 부모님이 입양보내면서 한번도 본적이 없는 자식을 그리워하고 있다.

치웅, 세웅

류환을 철저하게 동네바보로 알고 늘 돌멩이를 던지며 못살게 구는 꼬마형제.

치웅, 세웅 모

형제의 엄마 홀로 자식들을 키우느라 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박씨

홀몸으로 아이를 키우는 치웅과 세웅형제의 어머니를 짝사랑하는 동네 이발사.

고영감

해랑이 세들어 사는 월세집 주인.

기록[편집]

2013년 전체 영화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50만명)를 세운 데 이어 현충일 하루 동안 91만 명을 영화관으로 불러들이며 일일 최다관객을 기록했다.[2]

각주[편집]

  1. “‘대한민국 콘텐츠 어워드’ 수상자 선정”. 
  2. 한국영화 최다 관객 돌파…2년 연속 1억명 넘었다 아주경제 2013.12.05

외부 링크[편집]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