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응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유응규(庾應圭, 1131년 ~ 1175년)는 고려 중기의 문신이다. 본관은 무송이며 자는 빈옥(賓玉)이다. 성품이 총명하고 얼굴이 매우 아름다워 사람들이 옥(玉)같은 인물이라고 칭찬하였다고 한다.

생애[편집]

1170년 정중부, 이의방 등이 무신정변을 일으켰을 때 금나라에 사신으로 가서 의종명종에게 선위(禪位)했다고 전했다.

1173년 김보당의 난이 일어나 무신들이 문신들을 싸그리 죽이려 했을 때 문신들을 변호하여 윤인첨 등의 죽음을 막았다.

1175년 조위총의 난이 일어났을 때 조위총을 설득하여 항복시키려 하였으나 실패하였다.

그리고 그 해에 45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유응규가 등장한 작품[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