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유성철(兪成哲, 1917년 10월 ~ 1995년)은 소련의 고려인 출신으로 88국제여단에서 김일성 대대의 통역관으로 일하다 해방 후 북한으로 와서 인민군 작전국장 등을 지냈다. 소련파 숙청 때 쫓겨나 소련으로 돌아 갔다.

생애[편집]

유성철(兪成哲, 1917-1995)은 소련의 프리모르스키 지방 포시예트 구역에서 1917년 10월 태어났다. 1943년부터 88국제여단에서 김일성 대대의 통역관으로 일했다. 해방 후 1945년 9월 19일 김일성과 함께 소련군함 푸가초프호를 타고 원산항으로 입북하여 인민군 작전국장 등을 지냈다. 소련파 숙청 당시 1958년 사상검토 때 모든 직책에서 쫓겨나 1959년 소련으로 돌아 갔다.[1][2]

한소 수교 직후인 1990년 10월 방한하여 6.25 남침 등에 대한 여러가지 중요한 증언들을 남겼다.[3][4][5]

방한 후 귀국한 유성철은 1991년 6월 재소(在蘇) 교민신문 고려일보에 연재한 회고록 「피바다의 비화」에서 보천보 습격사건의 주역이었던 김일성(金日成)은 당시 전사하고, 그 이후 별다른 항일 공적이 없던 북한 김성주가 김일성 이름을 쓰며 자신이 한 일로 만들어 공을 가로채려 했다고 하였다.[1][6][7]

가족관계[편집]

  • 형 : 유성훈(兪成勳) - 전 김일성대 총장[8]
  • 배우자 : 김용옥(金龍玉)[9]

각주[편집]

  1. 유성철(兪成哲, 1917-1995) 전 조선 인민군 총참모부 작전국장겸 부참모장 미의회도서관 Biographies of Soviet Korean Leaders - 숙청된 고려인 가족 80인의 육필수기
  2. 장학봉 외, "북조선을 만든 고려인 이야기", 서울: 경인문화사, 2006.
  3. =전 北韓軍작전국장 兪成哲씨 回顧 ①=" 蘇聯이 6.25남침계획 작성했다" 연합뉴스 1990-11-02
    =전 北韓軍작전국장 兪成哲씨 回顧②=特輯.中共,스탈린의견듣고 贊反속 참전결정 연합뉴스 1990-11-03
    =전北韓軍작전국장 兪成哲씨 回顧 ③= 金日成,북한에 오자 傳說的인물부각 안간힘 연합뉴스 1990-11-05
    =전 北韓軍작전국장 兪成哲씨 回顧(完)= 金日成,사상검토라는 이름으로 숙청단행 연합뉴스 1990-11-06
  4. 증언 김일성을 말한다 : 유성철(俞成哲)·이상조(李相朝)가 밝힌 북한정권의 실체, (한국일보 편, 한국일보사, 1991)
  5. 재소 한인 유성철씨 우리나라 방문, 당시 증언 (김현주) MBC 1990/10/31
  6. <美의회도서관, 고려인 80여명 수기집 디지털화 보관> 연합뉴스 2007-02-08
  7. "金日成(김일성)이 抗日戰功(항일전공) 가로챘다"前(전)북한군 작전국장 蘇(소)서 폭로 1991.06.12 경향신문 4면
    횡설수설 1991.06.12 동아일보 1면
  8. 유성훈(兪成勳) 전 김일성대 총장 행장 : 미의회도서관
  9. 고려인들의 입북 후 활동 및 삶의 모습 / 2006년도 수집 구술자료 국사편찬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