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프로젝트토론:물리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곳은 위키백과의 위키프로젝트:물리학 문서를 위한 토론 문서입니다.

Stylised atom with three Bohr model orbits and stylised nucleus.svg

위키프로젝트 물리학
주요 정보
메인 페이지 토론
관련 문서 일람 토론
참가자 일람 토론
하위 메뉴
편집 도우미 토론
분류와 틀 토론
우수 문서 토론
필요 문서 토론
공동 작업실 토론

기타 의견[편집]

  • 통계역학통계물리학 두 문서를 합치려고 합니다. 최근에 통계물리학의 연구 분야가 복잡계를 포함하면서 무척 다양해졌고, 통계역학보다는 통계물리학이 약간 광의의 개념으로 쓰이긴 합니다만, 여전히 동의어로 봐도 무리가 없을 것 같습니다. 의견 어떠신지요? mcfrog 2007년 11월 4일 (일) 21:12 (KST)
    • 대략 분류에 속한 내용들과 글의 내용이 비슷하니 합쳐도 될 것 같습니다. --StarLight 2008년 3월 6일 (목) 02:21 (KST)
  • 로런츠 힘을 로렌츠 힘으로 바꾸는게 어떨까요. 용어집에도 로렌츠로 나와있습니다만.--StarLight 2008년 3월 6일 (목) 02:19 (KST)
    • 찬성합니다. --mcfrog (토론) 2008년 6월 23일 (월) 17:49 (KST)
    • 찬성합니다. 로런츠는 영어화된 발음이죠. 물리학회 용어집은 물론 이 사람의 출신지인 네덜란드에서도 "로렌츠"라고 발음하죠. 구글을 뒤져봐도 로런츠보다는 로렌츠가 압도적으로 많이 나옵니다. 정확한 발음에 대한 설명을 참조하세요~ 이거 말고도 로렌츠 본인에 대한 문서도 바꾸는 것이 어떨까요? --Immer in Bewegung (토론) 2008년 6월 24일 (화) 02:56 (KST)
      • 로렌츠 본인에 대한 문서도 로런츠보다는 로렌츠로 바꾸거나 넘기는 것에 찬성합니다. --대땅이 (토론) 2008년 6월 26일 (목) 12:49 (KST)
        • 맨 처음에 로렌츠에서 로런츠로 문서를 이동한 관리자 ChongDae 님은 계속 로런츠를 고집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저도 몇번은 을 올려봤는데요... 제가 마지막 말을 한 이후로 아무런 반대의견이 없는 것을 보면 아마 해도 될 듯... --Immer in Bewegung (토론) 2008년 6월 28일 (토) 02:23 (KST)
  • 현재 활동분이신분 손좀 들어주세요. 최근 바뀜을 봐도 별로 물리학 관련 글이 올라오지 않아 여쭈어 봅니다. 아, 그리고 기타의견이랑 이런 부분은 토론쪽으로 옮기는게 낫지 않을까요? --StarLight (토론) 2008년 7월 6일 (일) 00:09 (KST)
    • 활동중입니다. 기타의견은 제가 토론란으로 옮깁니다. --Acepectif (토론) 2008년 7월 6일 (일) 17:55 (KST)
    • 활동중이라고 말하기는 조금 애매하지만.. 며칠 전까지 노벨 물리학상 문서 편집하다가 개인적인 일로 이번 주까지는 활동이 버거운 상태입니다.. :( -- 대땅이 (토론) 2008년 7월 6일 (일) 23:40 (KST)
  • 여담이지만 .. 이론.법칙.원리등을 대략적으로 설명하는 부분이 물리학 문서에있었으면 좋겠습니다. --Igs8833 (토론) 2010년 9월 8일 (수) 00:54 (KST)

라그랑지? 라그랑주?[편집]

한국어 위키백과에선 주로 "라그랑주"를 사용하는것 같은데,

지침이 물리학 용어집을 우선으로 하기 때문에, 전부 라그랑지로 바꾸어야 한다고 생각하는데 어떻게 생각하시는지요? --StarLight (토론) 2008년 7월 17일 (목) 21:47 (KST)

물리학 용어집을 기준으로 '라그랑지'로 바꾸는 것에 찬성합니다만, 위키프로젝트 수학 쪽의 지침과 상충되지 않나 하는 걱정이 드네요. 그렇다고 해서 항목을 수학 관련이냐 물리학 관련이냐로 딱 잘라서 라그랑즈, 라그랑지로 하기에도 모양새가 조금 어색한 것 같구요.. -- 대땅이 (토론) 2008년 7월 17일 (목) 22:20 (KST)
이런 경우라면 외래어 표기법을 따르는 게 최선인 것 같습니다. --Acepectif (토론) 2008년 7월 18일 (금) 04:22 (KST)

앞선입자? 프레온? 프리온?/강입자? 하드론? 중입자? 바리온? 중간자? 메존?[편집]

앞선입자 문서를 보면 preon이라고 되어 있습니다. 프레온이 맞을까요 프리온이 맞을까요? 표제어는 앞선입자로 그냥 두는 게 좋겠습니까, 아니면 프레온/프리온 으로 바꿀까요?

물리학회에서 발표한 물리학 용어 권고사항을 보면 하드론 대신 강입자라고 쓰라고 하고 있는데, 바리온은 바리온/중입자, 메존은 메존/중간자로 병행해서 써도 좋다고 하는군요. 그래서 강입자도 통일성을 맞추느라(현재 위키백과 문서에는 바리온, 메존으로 되어 있죠) 하드론으로 해 두었는데, 이걸 강입자로 바꾸면서 바리온과 메존도 모두 중입자와 중간자로 바꾸는 것이 옳을까요?

의견을 나누어 봅시다. Kjskjs0504 (토론) 2008년 8월 28일 (목) 00:15 (KST)

막스웰? 맥스웰?[편집]

현재 위키백과에서는 맥스웰로 쓰고, 맥스웰로 자주 쓰이긴 하는데, 물리학 용어집에선 막스웰로 되어 있네요. 어느 표기를 따라야 할까요? --StarLight (토론) 2008년 8월 29일 (금) 09:57 (KST)

'일반 물리학'? '이론 물리학'?[편집]

물리학은 크게 이론 물리학과 실험 물리학으로 나누어집니다. 양자역학을 예로 들면 양자역학에 대한 이론을 연구하는 분야와 실제 실험으로 증명하는 분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이론 물리학을 물리라는 학문의 범주의 일부로 생각하기는 어렵습니다. 이론 또는 실험을 기반으로 한다는 방법론의 차이일 뿐입니다. 다른 이유지만, 일반 물리학도 삭제하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사용자:hallet

일반물리학은 문서가 없는데요; 그리고 이론물리학과 실험물리학은 말씀하신대로 방법론의 차이이지만, 학문이라고 생각하기 어렵다는데는 동의합니다. 하지만 지우기보단, 영문판이나 다른 내용들을 참고해서 물리학에서 이런 방법론이 어떻게 진행되는지와 같은 내용을 추가하는 등 수정쪽으로 가는게 나을것 같습니다. --StarLight (토론) 2008년 11월 21일 (금) 16:05 (KST)

플라즈마 가림효과[편집]

해당 내용을 잘 아시는 분이 계시면 인터위키를 부탁드립니다^^ adidas (토론) 2009년 4월 28일 (화) 00:09 (KST)

유전정접[편집]

dissipation factor라고 하는데, '소실 요소'가 아닌 '유전정접'이라고 하네요. 관련 부분 잘 아시는 분은 내용 추가 바랍니다. adidas (토론) 2009년 7월 16일 (목) 00:47 (KST)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범위[편집]

위키를 둘러보다가 몇가지 연구소와 관련된 문서가 보여서 생각이 든 겁니다만, 연구기관·시설 관련 문서도 물리학 프로젝트의 범주에 넣어야 하는지 궁금합니다. 예를들면 페르미 연구소라거나, 이화학연구소, CERN, 입자가속기 같은 문서들에도 {{물리학 프로젝트}}를 붙여도 될까 싶습니다. --  모다   /토론/ 2010년 1월 1일 (금) 01:10 (KST)

해당 연구소가 물리학에만 관련된 것이라면 크게 문제없다고 생각합니다. 보다 일반적으로, 물리학에 직접적으로 관련있는 항목 (물리학사, 물리학 연구소, 물리학자)도 프로젝트의 관할 하에 놓아도 무방하다고 생각합니다. (실제로 대개 위키프로젝트에선 대개 해당 분야의 인물도 다룹니다.)
입자가속기의 경우, 가속기 물리학 (collider physics)도 물리학의 한 분야로 치므로 문제없습니다. Hyungrokkim (토론) 2010년 6월 21일 (월) 04:41 (KST)

가설입자? 가상입자?[편집]

"Hypothetical particles"에 대해 "가상 입자"로 번역하여 분류:가상 입자를 만들고, 해당되는 입자들에 분류를 추가 하였는데, 본문에는 "가설 입자"로 번역된 글이 좀 있네요. 어떤 표현이 더 적절한 것인지 모르겠네요. Ysyoon (토론) 2010년 2월 7일 (일) 18:36 (KST)

가상입자는 영어 "virtual particle"을 번역하는 것이 더 적절합니다. KPS 용어집에는 "virtual particle"은 실려 있지 않지만, "virtual photon"과 "virtual process"를 "가상광자", "가상과정"으로 번역한 것에 따라, "virtual"을 "가상"으로 번역하는 의도라고 봅니다. "hypothetical particle"은 "가설(적)"이 더 낫습니다. ("hypothesis"는 가설을 뜻하죠.) Hyungrokkim (토론) 2010년 6월 18일 (금) 19:42 (KST)
분류는 직접 이동이 안되는것 같네요. 문서 관리 요청에 신청하겠습니다. Ysyoon (토론) 2010년 7월 7일 (수) 10:08 (KST)

아인슈타인 관련 문서들[편집]

아인슈타인의 우주 항목의 내용들이 일반 상대성 이론, 우주 상수 등과 겹치는 것이 상당한 것으로 보입니다. 물리학 전공자는 아니라서 어디를 어느 정도 편집해야 할지 잘 모르겠습니다 ^^;; 위키프로젝트 물리학에 참여중이신 분들께 정리 편집을 부탁드리고 싶네요 :) --Endy (토론) 2010년 6월 4일 (금) 16:27 (KST)

아인슈타인의 우주가 다른 기사와 상당히 겹치는 내용이 실제로 많군요. 다른 언어 위키 고리 (en:에서는 "static universe", fr:에서는 "premier modèle cosmologique [...] découverte par Albert Einstein")로 봐서, 다루려는 내용은 허블의 법칙 발견 이전의, 정적인 우주 모형인 것 같습니다. 그런데 ko:의 기사에는 정적 우주론에 관련된 직접적인 부분은 "우주인자 > 우주상수(cosmological constant) Λ" 부분밖에 없고, 나머지는 (기본적인 설명을 제외하곤) 다 다른 기사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일반 상대성 이론 등)으로 옮겨도 좋을 듯합니다.
역사를 훑어보면 일부 사용자님께서 제목을 일반적인 일반상대론 우주론으로 착각하고 다른 내용을 더한 것 같습니다. 오해를 막기 위하여, 정적 우주론 따위로 옮기는 것이 낫다고 봅니다. Hyungrokkim (토론) 2010년 6월 18일 (금) 19:37 (KST)

supercharge와 supercurrent의 번역[편집]

최근 초대칭 관련 문서를 작업하고 있습니다. Supercharge와 supercurrent (초대칭의 뇌터 보존량/보존흐름)에 관한 문서를 작성하려 하는데, 제목이 애매하군요. KPS용어집에는 "초전하"는 "hypercharge"를 번역하는 것으로 돼 있습니다. 동음이의어 문서를 만들 수도 있고, 아니면 초전하 (초대칭)이나 초대칭 전하 등으로 할 수도 있습니다. (참고로 영어의 "supercurrent"는 "초전도체에 흐르는 전류"라는 다른 뜻도 있습니다.)

물론 보다 근본적인 이슈는 접두사 "hyper-"와 "super-" 와 "ultra-"를 모두 "초(超)-"로 번역하는 것이죠. (영어에서는 "hyper"는 희랍어, "ultra"와 "super"는 라틴어에서 온 것으로, 모두 "위", "넘어" 정도의 뜻을 가집니다.) Hyungrokkim (토론) 2010년 6월 18일 (금) 19:53 (KST)

양자장론 관련 틀이 필요합니다[편집]

최근 양자장론초대칭 관련 문서를 작업하고 있습니다. 그 문서 수가 충분히 많아 (~80개), 틀:양자에서 다 다루기 힘듭니다. 따라서 (영어 위키백과와 같이) 틀:양자장론, 틀:초대칭, 틀:규칙화와 재규격화를 만드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아직 미디어위키에 능숙하지 못하므로, 틀을 만드는 것을 다른 사용자님께서 도와주시면 갑사하겠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제 토론 페이지에 올려주십시오. Hyungrokkim (토론) 2010년 6월 21일 (월) 04:46 (KST)

우선 영어판을 바탕으로 틀:양자장론을 만들었습니다. 영어판에 있는 PhysicsNavigation 이란 틀이 한글판에는 없기 때문에 그대로 가져올수 없고 틀:고전역학의 형식을 가져다가 내용을 수정하여 채워넣었습니다. 다른 틀도 이런 방법으로 만들면 될것 같습니다. Ysyoon (토론) 2010년 6월 29일 (화) 05:13 (KST)

물리학 용어 정리[편집]

마지막 토론글이 2010년에 올라와서 토론의 진행은 힘들 것이라 예상되지만, 일단 물리학을 위해 토론글을 써봄니다. 물리학 분야에 번역이 되지않았거나 짧은 글이 되게 많습니다. 이 글들을 번역하면서 느낀 것이지만 95%정도는 수월하나 몇몇 해석하기 어려운 단어들때문에 어떻게 번역을 할지 고민될때가 많습니다. 위키낱말사전에도 영어->한글로 번역되있는 단어는 7개밖에 되지 않습니다... 어려운 단어들이나 번역하기 애매한 단어들을 정리를 하거나 문서를 제작하여 모아놓는것이 어떤가 생각해 봅니다. Paranew (토론 기여) 2016년 1월 14일 (목) 00:10 (KST)

우선은 위키백과:전문 용어의 표기를 참조하는 것이 좋겠으며, 여기에 없는 단어들은 Paranew님의 의견처럼 따로 모으는 것이 필요하겠습니다. --BIGRULE (토론) 2016년 1월 14일 (목) 02:18 (KST)

4대힘 제목 및 인터위키[편집]

을 보면 강력, 약력, 전자기력, 중력 이 네가지 상호작용이 있습니다. 강력과 약력, 전자기력의 문서명은 각각 강한 상호작용, 약한 상호작용, 전자기 상호작용 이지만 중력은 중력입니다. 아무래도 물리학에서 다루는 4가지 힘이다 보니 문서제목을 맞추는 것이 깔끔하지 않나 생각해 봄니다.

그리고 영어위키에서는 en:electromagnetic force(전자기력)이 en:electromagnetism(전자기학)으로 통합되어서 이 문서에서 한국위키로 넘어오면 전자기학으로 가버립니다. 그래서 전자기 상호작용문서가 영어위키에서 한국위키로 넘어오질 못하고, 한국위키에서도 영어위키로 넘어가질 못합니다. 이 부분도 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사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전자기 상호작용 문서를 영어위키에는 없고 한국위키에서 다루는 문서로 취급하면 되지 않을까 생각해 봤는데 아무래도 제가 위키를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아서 이쪽은 잘 모르겠네요. Paranew (토론 기여) 2016년 1월 14일 (목) 19:40 (KST)

위치 에너지? 퍼텐셜 에너지?[편집]

문서: 위치 에너지

KPS 물리학 용어집에 따르면 Potential Energy는 퍼텐셜 에너지와 위치 에너지 두 단어로 번역됩니다. 현재 이 단어에 대한 한국어 위키에서는 위치 에너지를 제목으로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실상 PE는 다양한 힘에 의해 수식이 달라지며, 위치 보단 지점에 차이에 의한 에너지에 가깝고, 따라서 위치 에너지는 Potential Energy 하위에 호환된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므로 제목을 위치 에너지 보다는 퍼텐셜 에너지를 우선으로 하는 것이 어떨까 생각합니다. --레인별 (토론) 2017년 10월 7일 (토) 01:43 (K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