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망 (드라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욕망
장르 드라마
방송 시간 월요일 ~ 금요일 저녁 8시 25분
방송 기간 1997년 1월 6일 ~ 1997년 2월 28일
방송 횟수 39부작
방송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방송 채널 MBC
기획 김지일
연출 이창섭
조연출 진석규
극본 이철향
출연자 유하영, 최재성, 박영선, 윤동환, 이순재

욕망》은 MBC에서 1997년 1월 6일부터 1997년 2월 28일까지 매주 월요일 ~ 금요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 드라마이며 출연진 대부분이 30대 후반이라 극 분위기를 저하시켜 37회 만에 조기종영되는 수모를 당한 전작 서울 하늘 아래의 실패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이순재 사미자 변희봉 등의 중견급 외에 유하영 최재성 박영선 윤동환 등 젊은 연기자를 전면에 내세웠는데 처음 시작할 때부터 선정적인 장면과 대사를 보여준 데 이어[1] 틈틈이 동네깡패들과 싸우는 폭력적 장면을 배치[2]하여 물의를 샀으며 급기야 전작 서울 하늘 아래가 그랬던 것처럼 동시간대 KBS 1TV 사랑할때까지에 밀려 시청률 부진을 면치 못하자 39부작으로 조기종영됐다.



기획 의도[편집]

신데렐라를 꿈꾸는 여주인공 송미연의 꿈과 좌절 그리고 사랑을 통해 이 시대 젊은이들의 가치관을 조명한 드라마이다.

등장 인물[편집]

이모저모[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각주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 당초 <사랑의 여로>라는 제목이 거론되어 97년 1월 3일 첫 회가 나갈 예정이었으나 송미연 역과 김민철 역을 톱스타 배우로 캐스팅하는 것의 문제 때문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 그 후, 유하영윤동환이 송미연 역과 김민철 역으로 낙점되면서 첫 회와 제목이 바뀌었는데 동시간대 KBS 1TV 사랑할때까지와 제목이 비슷하자 서둘러 변경한 것으로 추측된다.
  • 92년 KBS 1TV 대하사극 바람꽃은 시들지 않는다 이후 한동안 연속극 집필 활동이 뜸해진 이철향 작가의 연속극 집필 재개작이었는데 이철향씨는 <욕망>의 조기종영 이후 97년 10월부터 98년 3월까지 방영된 KBS 2TV 아씨를 끝으로 드라마 집필활동을 중단했고 2006년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으며 줄곧 단막극 연출을 맡아 온 이창섭 PD의 처음이자 마지막 연속극 연출작이었다.
  • 여주인공 송미연 역의 유하영은 <욕망>이 마지막 연속극 출연작이었는데 이 작품을 조기종영시키게 한 KBS 1TV 사랑할때까지의 작가 이금림씨는 유하영의 드라마 데뷔작이었던 KBS 1TV 당신이 그리워질 때의 집필자였으며 사랑할때까지의 출연진이었던 반효정 김영애 등은 당신이 그리워질 때에서 유하영과 호흡을 맞춘 바 있었다.
  • 마 회장 역의 박영규는 <욕망>과 경쟁한 드라마였던 사랑할때까지 출연진 중 한 사람이었지만 MBC 아침드라마 길 위의 여자에 캐스팅됨에 따라 사랑할때까지에서 빠진 바 있었는데 여기서는 시신을 기증하고 죽는 것으로 처리된 바 있었다.


문화방송 일일연속극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1. “첫회부터 선정성 "위험수위". 광주일보. 1997년 1월 10일. 2015년 8월 29일에 확인함. 
  2. 이영란 (1997년 2월 3일). “MBC 드라마 「욕망」중도하차 검토”. 매일경제. 2015년 8월 29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