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대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왕대비(王大妃)는 선왕의 왕비를 뜻한다. 한국의 경우, 고려 시대 말, 몽골의 지배로 관제가 격하되기 이전까지는 대대로 왕의 어머니를 왕태후(王太后)라 부르다가, 그 이후 왕대비(王大妃)로 격하되어 조선 말기까지 왕대비로 불리었다. 호칭은 전하(殿下)이다.

대비제는 왕대비→대왕대비의 2단계로 되어 있으며, 이는 조선시대 거의 내내 지속된 제도이다. 왕대비보다 한 단계 낮은 대비(大妃)라는 등급이 등장한 것은 조선 후기 헌종 사후의 일이다. 왕대비를 지낸 왕비들 중 효정왕후만이 대비를 거쳐 왕대비가 되었다.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