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보동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완보동물(緩步動物)은 물곰이라고도 불리는 동물의 한 문으로, 절지동물과 연관이 있다.

다 자란 성체의 최대 크기가 1.5mm이고, 작은 것은 0.1 mm가 채 되지 않는다. 8개의 발이 있어 곰처럼 걷는 모습으로 인해 물곰이라고 지었다고 한다.

현재까지 약 750 종이 발견되었다. 히말라야 산맥 정상에서 깊은 심해까지, 극 지방에서 적도까지 지구 전체에 걸쳐 퍼져 있다.

수분 공급 없이 10년을 살 수 있다. 진공상태에서도 살 수 있다. 섭씨 151도로 끓여도 살고 -273도에서도 견딘다. 평균 수명은 150년이다. 신진대사를 멈추고 휴면 상태로 120년간 지낸 물 곰이 발견된 적이 있다. 5700 그레이(gray)의 X선도 견딜 수도 있다.[1]

완보동물의 대사량은 극한을 뛰어넘는다. 대사량이라는것은 보통 생물이 필요한 기초 대사량과 일상생활을 하기에 기본적으로 필요한 활동대사량을 합친 것을 의미하는데 물곰의 경우 이를 매우 낮추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특징은 물곰을 불사의 상태로 만들어 준다.

방사능에서도 엄청난 내성을 보여주는데 어느 물질에 어느 정도의 방사능 에너지가 흡수 되는가 인 흡수선량을 나타낸 그레이단위로 약 6000그레이 수준의 방사능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할 수 있다. 참고로 5그레이는 인간에게 치명적인 양이다

하위 분류

계통 분류[편집]

범절지동물

유조동물


Lobopoda

완보동물



절지동물




각주[편집]

  1. 이영재 기자, 〈원자로에서도 생존, 세계 최강의 동물 '물 곰'〉, 《팝뉴스》, 2006년 3월 15일.

바깥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