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사나 바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메달 기록
우크라이나 우크라이나의 선수
여자 피겨 스케이팅
동계 올림픽
1994 릴레함메르 여자 싱글
세계 선수권 대회
1993 프라하 여자 싱글

옥사나 세르기우나 바율(우크라이나어: Оксана Сергіївна Баюл, 1977년 11월 16일 ~ )은 우크라이나의 여자 피겨 스케이팅 선수이다.

소비에트 연방 드니프로페트로우스크에서 태어났다. 어릴 때 부모가 이혼한 후 그는 편모 슬하에서 지냈으나, 외조부모와 모친의 보살핌으로 스케이트를 탈 수 있었다. 소련 선수권에서 1990년 12위, 1991년 10위에 오르며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그러나 외조부모가 이미 사망한 가운데, 1991년 모친마저 으로 잃었다. 그를 돌봐줄 가까운 친척도 없어 그는 스케이트 링크에서 기거하며 어렵게 훈련했다.

그 후 캐나다에서 활동하는 오데사 출신의 명코치 갈리나 즈미에브스카야의 지도를 받을 기회를 얻게 되어 캐나다로 옮겼고, 그 곳에서 훈련하는 유명 피겨 스케이팅 선수 빅토르 페트렌코의 도움을 받기도 했다. 이들의 관심과 지도로 바율은 기량이 급성장하여 1993년 세계 선수권에서 우승했다. 그리고 1994년 동계 올림픽에서도 금메달을 획득했다. 그는 당시 만 16세에 불과했으며, 어린 나이에도 놀랄 만큼 뛰어난 기술과 예술적 표현으로 주목받았고, 어려운 가정 환경을 딛고 일어서 더욱 큰 관심을 모았다.

그러나 그는 동계 올림픽 직후 다시 어려움에 빠졌다. 당시 소련 붕괴 후 경제적 어려움에 봉착한 우크라이나에서는 스케이트 링크 관리조차 제대로 할 수 없는 형편이었으며 그와 빅토르 페트렌코에 대한 지원도 곤란한 상황이었다. 바율은 시니어 무대에서 활동한 지 두 시즌밖에 되지 않았지만, 1994년 동계 올림픽을 끝으로 은퇴하고 프로 무대로 전향했다. 그 후 미국을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다.